블러셔의 명가 베네피트가 신비롭고 황홀한 라벤더 핑크 컬러

8번째 박스-오-파우더를 선보입니다.

천사 블러셔라는 애칭이 사랑스러운 이 블러셔를 양볼에 바르는 순간,

마치 천국에 다녀온 듯한 황홀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답니다.



 




이벤트 기간   12월 19일(월)~12월 26일(월)
참 여 방 법   

       1. 본 이벤트 포스팅을 본인의 블로그로 스크랩하여 널리 알려주세요.
       2. 비밀 댓글로 라벤더 핑크 천사 블러셔인 
이 제품의 이름과

           전화번호를 적고, 스크랩한 포스팅의 URL을 남겨 주세요.
당첨자 발표   12월 28일(수)
당첨인원/선물 20명 / 허바나 정품

참여 조건      본 이벤트는 '품평단' 이벤트로 수령 후,

                  반드시 후기를 작성해야합니다.




==================================================



베네피트 제품도 거의 보유하고 있지 않은 데다가
박스-오-파우더 시리즈는 화장대에 전무한데
간만에 좀 끌리는 컨셉의 신제품이 출시 예정이네.

예전에 단델리온이랑 조지아는 써본 적 있지만
뚜껑 열기 불편하고, 금세 마모되어 너덜너덜해지며
심지어 부피도 두툼하기까지 한 그 종이 패키지가
별로 내 취향이 아니어서 늘 무심하게 흘려보냈다.

그나마 비교적 근래에 부착형 뚜껑으로 바뀐
벨라밤바가 출시되긴 했지만 그건 색이 안 맞아.
나 같은 홍조녀들에게는 쥐약인 붉은 핑크...

그런데 드디어 연하고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라벤더 핑크 색상이 출시된다니 반가운 소식!

베네피트 신상 소식에 마음 가기도 오랜만이네.
이번에는 - 나한테 잘 어울릴 제품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2.29 10:04 스쿠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네핏은 신상품 개발에 앞서
    파데마저 깎아내는 빗자루st 브러시부터 개선하는 게 급선무가 아닐까요 ㅎㅎ
    그런데 하나 있는 박스오파우더 단델리온은 -
    급하면 내장 브러시로 종종 바르기도 하니... 인간은 역시 적응의 동물인가 봅니다 ㅎㅎㅎ

    • 배자몽 2011.12.29 0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파데마저 깎아내는 ㅋㅋㅋㅋㅋㅋ 적절한 표현입니다 ㅋ
      어차피 잘 사용하진 않지만, 약간만, 아주 약간만 모질 개선을 해줬으면 하는 작은 소망;

 «이전 1 ··· 937 938 939 940 941 942 943 944 945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