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ro.
지난 주에는 "C컬은 쉽지만 다른 컬 연출은
아직 기기가 손에 안 익어서 낯설다" 라고 했는데
몇번 더 써보니까 과연 훨씬 더 마음에 들어서
리뷰 약간 수정 업데이트해서 다시 올린다 :)






헤어 & 메이크업 잘 하기로 소문난 제니하우스에서
이번에 홈쇼핑 판매용으로 개발한 글래머 스타일러.

제니하우스 이름을 달고 나왔다는 점,
그리고 자동 회전이라는 점이 특징이다.






꺼내보니 대략 이렇게 생겼다.
(사진 속 모습은 봉에 열보호캡 장착한 것.)

봉고데기와 판고데기, 스팀기, 브러쉬까지
일체형으로 만든 컨셉이라는 게 딱 보이네.

열봉이 1초에 3번 이상 회전하면서 고르게
열을 전달하고 브러쉬가 자동으로 빗어주기 때문에
한번만 빗어주어도 쉽게 스타일링이 완성!

... 된다고 브랜드 측에서 설명한다.






제니하우스의 유명 헤어 디자이너인 태양
고안하고 개발한 신개념 회전식 스타일러

... 라고 역시 브랜드 측에서 전한다.
 






전원 버튼.
누르는 횟수에 따라서 강도가 3가지로 조절된다.
나는 손상모라서 언제나 레벨1에 맞췄음.
사실 이렇게만 해도 열기는 충분하더라고.
웬만한 강모 아니면 레벨3은 절대 피할 것;



 



화상 입지 않게 조심!
(실로 봉고데기에 이마 데인 적 있는 사람 -_-)






이건 스팀 기능 스위치.
2단계로 강도 조절이 가능하다.

※주의※
스팀 스위치는 전원 스위치 켜고 예열 후에 켤 것.
그리고 전원 스위치 끄고 나서 꺼줄 것.






스팀은 어디에서 나오냐면 -
바로 여기.






이 부분을 분리해서 이렇게 물을 넣어주면 된다.
물 넣을 수 있게 저렇게 작은 물통이 따라온다.
한번 스타일링할 때 대략 반 통 정도면 되는 듯.

이렇게 스팀 기능이 있는 건 참 고마운데
매번 분리해서 물 따르고 사용 후에 비워내는 등
보관 및 관리가 다소 번거로워지는 점은 있다. 







요건 내가 현재 보유한 헤어 스타일링기.
(잘 하지는 못한다만서 있을 건 다 있음 -_-)

우측의 레드 컬러 스트레이트너는 펌하기 전에
간단하게 C컬 만드는 용도로 사용했었고,
중앙의 봉고데기는 최근에 펌 상태에서
컬을 살려주기 위해서 가끔 사용한 제품.

그럼, 글래머 스타일러가 과연 위 두 제품의
특성을 제대로 결합한 건지 한번 보자.






사용할 때에는 이렇게 거치대에 올려둔다.






그리고 정수리, 앞머리 등을 손질할 때에는
봉에 꼭 저렇게 보호캡을 씌워서 사용할 것.

난 그냥 전체 머리 만질 때도 늘 장착해두는 편.
저거 있다고 해서 딱히 방해되는 것도 아니어서.


여기까지는 제품 외형 및 부속품 설명 정도인데,
막상 사용하는 장면을 어찌 찍을지 난감했다.
며칠 만에 급하게, 그것도 출근 시간에 찍다 보니
삼각대를 꺼내서 설치하기도 마땅치가 않고;
(어쩌면 이번 주말에 삼각대 촬영샷 추가할지도?)

어쨌거나 저쨌거나 제품을 한번 써보세.
그런데 여기에서 한 가지 단점이 등장한다.

바로 - 봉이 회전하면서 나는 소음.






전원 버튼을 켜고 브러쉬를 봉에 닿게 잡으면
자동으로 봉이 돌아가는데 소리가 꽤나 큰 편.

사실 어차피 헤어 드라이할 때도 소리야 나니까
어찌 보면 문제랄 건 없는데, 놀랄 수도 있다는 거;
(게다가 기존의 봉/판 고데기들은 조용하니까...)

"자동 회전" 이라는 요소가 들어가는 한,
어쩔 수 없겠거니, 하고 그냥 넘어간다.






머리에 한번 써보아요.
나는 1월 초에 디지털 펌과 염색을 한 컬헤어.
원래 모발이 얇고 잘 손상되는 편인 데다가
염색으로 인해서 더더욱 민감하고 거친 상태.

사진 속 모습은 바깥 방향 C컬을 시도하는 상태.
당연한 거지만 말고자 하는 컬의 안쪽 방향으로
봉이 가도록 잡고 빗어주면 되는 원리다.




여기에서 나의 사용평 수정!
처음에는 봉이 자동 회전하는 것이 낯설어서
C컬 연출 외의 용도로는 잘 쓰이지 않았다.

하긴, C컬은 가닥가닥 머리를 잡아서 빗으면
별 손재주 없이도 바로 완성되는 스타일이니까.

그런데 몇번만 더 해보니까 다른 웨이브나
머리 뿌리 볼륨 연출 등도 쉽게 잘 되더라고.

봉 부분에 머리를 말아서 고데기를 집어주면
자동으로 열과 스팀을 내면서 회전하기 때문에
웨이브가 보다 쉽고 빠르게 만들어진다.

여기에서 요지는 :
봉 부분에 머리를 충분히 감아준 후에야
고데기를 집어주어야 한다는 사실.
아니면, 다 말기도 전에 봉이 회전해버림;

아주 단순한 사실인데도 회전식이라는 게
아무래도 낯설어서 초기 사용은 좀 버벅댔던 듯.
하지만 몇번만 쓰다 보니까 금방 적응되었다.

심지어 나처럼 머리 손질이 서툰 사람이 이랬으니
제품 사용 적응은 그리 어렵지 않은 편이라 생각해.




아래는 오밤중에 잠옷 입고 -_- 자기 전에 -_-
급 대강 사용해본 모습 사진이다.




왼쪽은 샤워 후 머리 물기만 말린 모습.
1월 초에 펌을 했기 때문에 컬이 있기는 하지만
전체적으로 정돈되지 않아서 부스스한 데다가
모발 뿌리 부분은 볼륨은 없되 곱슬기로 휘어 있다.

오른쪽은 글래머 스타일러로 5분만에 정돈한 모습.
머리를 크게 가닥가닥 나눠서 말아준 후에
정수리 부분은 살짝 볼륨을 살려주었다.




봉이 다소 굵은 편이라서 자잘한 컬은 아직 어렵지만
저렇게 부스스한 머리를 쉽고 빠르게 정돈하고
큰 웨이브를 만드는 데에는 매우 유용하더라는 결론!

처음에 시큰둥하게 평가해서 미안해, 제니하우스.
하지만 첫 리뷰 업로드 일정이 너무 빠듯했다고.
난 집에서 찬찬히 머리 손질 및 사진 촬영은 커녕,
집구석에 잘 붙어있는 시간도 없는 사람인데...
난생 처음 보는 기기를 며칠 안에 사용해보고
총체적인 리뷰를 올리기란 역시 무리였단 말이지.

어쨌거나 더 써보니까 "오, 제법 좋은데?" 싶어서 다행이다.




아래는 제니하우스 측의 사용 예.

헤어 손질이 영 서툴러서 출근 스타일링이 아쉬웠는데
앞으로 자주 연습해서 말끔한 모습으로 다녀야겠다 :)









리뷰 기간이 빠듯했던 이유는 -_-
바로 이 글래머 스타일러가 2/17 (내일이네...)
저녁 CJ 오쇼핑에 첫 런칭 방송을 타기 때문.

2월 17일 저녁 8시 35분 ~ 9시 35분
CJ 오쇼핑에서 첫 방송 예정!

... 이라고 하니까 한번 챙겨봐야지.

방송 영상을 보면 좀 더 감이 잡힐지도?



참고로 글래머 스타일로 공식 서포터즈 블로그도 있단다.
궁금한 사람들은 한번 방문해보아도 좋을 듯 :)
 

http://blog.naver.com/wp20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2.17 15:09 서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정수리 볼륨 사진보니 완전 끌림
    안그래도 요새 드라이기 접히는 부분이 이상해져서 드라이기가 혼자 목을 꺾고 있는데
    이거 하나 장만해볼까 @.@

  2. 2012.02.17 17:15 김호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잉~~이거 너무 냉정하잖아...ㅜ,.ㅜ
    내가 출장 시연해줄께요. 나 잘해요, 언니~~~

    나는 오늘 방송 보기 위해 칼퇴할 예정. 푸히힛.
    이거 s컬 만들기 어렵다는 평이 있는데, 기존 고데기랑 달라서 아직 익숙치 않아서 그런거요. 이걸로 베이비펌도 연출할 수 있음. ........ 나도 리뷰를 하나 올려야 하나...

    • 배자몽 2012.02.19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내가 그렇지 뭐...
      손에 익는 데에 시간이 좀 걸리는 제품입디다.
      컬 연출은 이제야 개념이 초큼씩 잡히고 있음.
      (그러게 이런 제품은 리뷰 기간 최소 2주는 필요하당게!)

  3. 2012.02.22 04: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02.23 0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은 지금 달지만 초대장은 아까 아침에 보냈으니 확인하세요 :)
      어차피 늘 남아도는 초대장, 필요하신 분들에게 보내드려야죠 ㅋ
      전 네이버보다 덜 메이저해서 되려 마음에 듭니다, 티스토리.
      귀엽거나 화려한 맛은 덜 해도 뭐랄까, 더 손맛이 있달까요.

  4. 2015.03.18 18: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2015.11.05 00:54 조영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니하우스고데기폭팔

  6. 2015.11.05 00:55 조영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데기 폭발해서 옷 다타고 가슴팍이 다 그을리고 ㅠㅠㅠㅠㅠㅠ 이거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어디서 보상받아야하나요?

  7. 2015.11.05 00:55 조영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데기 폭발해서 옷 다타고 가슴팍이 다 그을리고 ㅠㅠㅠㅠㅠㅠ 이거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어디서 보상받아야하나요?

  8. 2015.11.05 01:12 조영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니하우스고데기 사용하다 제 가슴팍에서 펑!하고 폭발 했어여 제가 니트를 입고있었으니깐 화상안입었죠 니트 다타고 제 가슴팍 다 그을리고..
    만약 앞머리 말다 터졌음?? 실명될뻔.. 이 쓰레기같은 고데기 어디다 신고해야해여????

 «이전 1 ··· 884 885 886 887 888 889 890 891 892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