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 컬러를 사용하는 브랜드들은 많지만
이토록 확실히 골드스러운 브랜드는 드물지.

Yves Saint Laurent

게다가 수년 전 국내에서 철수한 이후로는
면세점이나 해외에서만 만나볼 수 있어서
더더욱 마니아의 마음을 설레이게 하는 저 금빛.

올해 중으로 국내에 재상륙한다는 소식이 들리는데
어떤 모습과 어떤 가격으로 들어올지가 궁금하다.






매끈하고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동시에
스크래치 친화적인 입생로랑의 팔레트.

구입하는 순간부터 집에만 모셔두고 쓰든지,
이 눈부신 자태는 포기하고 휴대하든지 -_-






그렇게 불편하고 부담스러운데도 불구하고
다소 너그러이 넘어가게 되는 것은 역시
저 YSL 로고 (에 압축된 꾸뛰르 정신) 일지도.

그러고 보면 샤넬 로고와 특유의 간지 때문에
제품 구입한다는 사람들 나무랄 것도 못 된다니까.






위의 팔레트는 바로 2011년 봄 신상으로 출시됐던
퓨어 크로매틱스 (혹은 쀼르 크로마틱) 아이섀도우.

기본 컬러들이 블루를 중심으로 한 화려한 색이고
한정 컬러들이 되려 차분한 색이었던 점이 독특하다.

아울러 Wet & Dry 두 가지 질감으로 사용 가능함.

물론 "팁에 물을 묻혀서 바르면 발색이 선명해집니다"
정도의 설명이 겻들여진 섀도우들은 이미 많다.
하지만 입생 퓨어 크로매틱스는, 그것과는 조금 달라.

Wet 전용 팁이 내장되어 있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정말이지 전혀 다른, 새로운 질감을 표현해주거든.






그리고 이것은 비운의 3호.

작년 여름, 제주 면세에서 5호를 구입한 후에
가을 한정 색상에 완전 꽂혀서 안달이 났더랬지.
때마침 학회 때문에 출국하는 냑에게 간곡하게
제품명이랑 홋수까지 꼭꼭 찍어주면서 구매를 부탁.
... 했으나 그 후로 반년이 넘도록 우리는 못 만남;
사실 구한 이상 받는 게 급한 건 아니었던지라 -_-

최근에야 조우하여 드디어 실물을 받아봤는데,
이게 알고 보니 한정 19호가 아니라 3호였어...

그러나 냑은 혹여라도 자기가 잘못 구매할까 하여
인터넷 스페셜 오더로 홋수 재확인해가면서 산 거니
결국은 면세점 입생로랑 측에서 잘못했다는 결론.
게다가 하도 오래 전의 일이라서 트래킹 불가 ㅋ

그리하여 나의 한정 모브 브라운 19호는 이렇게
온고잉 블루 브라운 3호로 대체가 되었지만
괜찮아. 아름다우니까. 괜찮아. 마음에 드니까.


여기서 정말 웃긴 건 구매의사 없던 3호인데
이렇게 받아들고 나니까 마음에 든다는 거다.

그러니까 난 괜찮아.
이토록 호갱님이니까.
올 봄에 블루 브라운 메이크업 하고 다니겠어.






이렇게 Wet & Dry 질감을 최상으로 구현해줄
어플리케이터들이 세심하게 내장되어 있다.

요 퓨어 크로매틱스 라인 발색 리뷰를 자꾸 미루는 건
저 투명한 듯, 화려한 듯, 오묘하고 다채로운 펄감을
카메라로 제대로 잡아내기도 어려울 뿐더러,
Wet & Dry 베리에이션에 따른 질감들도 다양해서
그거 다 집대성할 생각만 하면 머리가 아픈 탓;

결론만 말하자면, 아름다운데! 정말 멋진데!







내친 김에 5호도 다시 꺼내봤다.
블루와 브라운의 컴비네이션, 3호.
핑크 중심의 컴비네이션, 5호.


컬렉션 자체가 블루를 테마로 하는지라
온고잉 1-6호 중 대부분은 각각 다른 톤의
블루 색상을 한 가지 이상씩 포함하고 있다.

하긴, 그런데 하필이면 블루가 들어있지 않은
5호만을 보유하고 있던 건 나의 미숙함이었어!

그대를 만날 때 꼭 블루 메이크업을 선보이리라 ㅋ






(좌) 3호 / (우) 5호

어쨌거나 저쨌거나 두 색상 모두 기똥차게 멋지고
핑크기가 도는 내 피부에서도 잘 어우러진다.
게다가 화려한 메인 컬러와 진한 포인트 컬러가
적절히 조화되어 있고 실용적인 어플리케이터까지!

케이스 스크래치 때문에 여전히 좀 부담스럽긴 하지만,
어쩌겠어. 이것도 입생로랑의 정체성이라는데.
(스크래치 싫어하면서 희한하게 너그러운 마음...)




나의 실력 부족과 귀찮음으로 발색은 미뤄뒀지만
채도 높은 색감과 투명한 펄감의 섀도우를 좋아한다면,
그리고 입생로랑에 대한 알 수 없는 애정을 가지고 있다면,
한번쯤 눈길을 줘봐야 할, 퓨어 크로매틱스 아이섀도우.

(그런데 정말 작년 가을 한정 19호, 이제 못 구할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3.01 2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ㅋㅋㅋㅋㅋ 착장샷 원츄

 «이전 1 ··· 882 883 884 885 886 887 888 889 890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