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그래봤자 이미 거의 1달 전의 일이지만...

머리하는데 극성스럽게 사진 찍기 싫어서

상세한 미용실 리뷰 포스팅까지는 아니고,

그냥 이러이러한 거 했다, 라는 수다 정도?

 

사실 누벨바그는 이번에 우연히 들러본 건데

기대 이상으로 마음에 들어버려서 말이야.

 

한번씩 청담 쪽에서 디자이너 커트 받는 것 외에

대부분의 끝머리 정리 + 뿌리 매직 + 기타 펌은

그냥 집근처 단골집에서 해결해왔... 는데,

최근 들어서 마음에 안 드는 점들이 많아져서

슬슬 옮겨볼까 고민을 하고 있던 차였다.

 

내가 방문한 누벨바그는 강남역 뱅뱅사거리에 위치.

이게 1호점인지 2호점인지는 아직 좀 헷갈리지만.

 

 

 

 

 

 

위 사진 중 좌측 상단은 올해 1월 초,

동네 미용실에서 염색 및 기타 등등을 하고

바로 다음 날 제주도에 가서 찍은 사진이다.

 

저 스타일이나 컬러 자체는 마음에 들었지만

시술 시간이 불필요하게 너무 길었던 데다가

(6시간 넘게 미용실에 앉아있었더니 허리가...)

염색 후에 급격히 물이 빠지기 시작해서 -_-

금세 거의 다크 브라운 정도로 변모해버리더라.

 

그리하여 우측 상단 사진은 비교적 근래인 3월 말,

그러니까 이번에 누벨바그에서 염색하기 직전의 상태.

물론 실내 조명이라서 더 어두워보이는 것도 있지만

기본적으로 첫 염색물이 많이 빠졌다는 건 분명해.

 

그리고 다소 애매모호한 잔여 펌 덕분에

고데기 없이는 스타일링이 어려운 상태.

(이건 지금도 마찬가지이긴 하지만 ㅋ)

 

이번 염색의 목표는 밝게! 화사하게! 봄답게!

얌전한 브라운 따위 필요 없고 핑크기가 감도는,

얼굴색을 단박에 확 살려주는 그런 색을 원했다.

 

 

 

 

 

 

어느 미용실이나 별로 다를 바 없는 입구 풍경.

 

 

 

 

 

 

그리고 이건 덕후 눈길을 사로잡는 풍경.

 

 

 

 

 

 

밝고 화사한, 핑크기 도는 색상을 원한다고 했더니

차트를 보면서 함께 상담하고 색상 선택 완료.

 

나는 소셜 커머스 쿠폰으로 염색 선택한 거였지만

어차피 할인보다도 새로운 곳 개척 의도가 커서

여기에 정가로 헤어 크리닉도 추가해서 시술받았다.

 

그리하여, 염색과 크리닉 합해서 16만원 가량.

 

 

 

 

 

 

그리고 시술 후, 당일과 바로 다음날 이런저런 사진들.

당일에는 찬 바람에 자연스러이 드라이만 했는데

다음 날에는 내가 고데기로 컬을 좀 강하게 넣었다.

 

물론 미용실 다녀온 직후라서 특유의 윤기도 있지만

난 이번에 정말 크리닉의 효과를 제대로 봤다고 생각해.

 

염색을 했는데도 불구하고 되려 그 전보다 나아졌다니;

내가 그간 동네 미용실에서 받은 크리닉은 뭐란 말인가;

 

물론 시간이 가면서 약간 손상기가 올라오긴 했지만

그래도 염색 후에 이 정도면 난 매우 만족한다고.

 

다만, 내가 받은 크리닉 케어 이름이 생각 안 나;

무코타 아니고 그보다 더 좋은 뭐라고 하던데;

 

그리고 원래 목적이었던 염색 또한 마음에 들었다.

색상도 내가 원하는 만큼 밝고 화사하게 나온 데다가

물 빠질 것을 각오했는데 의외로 거의 안 빠지더라고!

(여기서 또 다시 한번, 동네 미용실 대체 뭐여!

그때는 마치 불량식품 마냥 벌건 물이 나오더만!)

 

 

 

위치도 강남역 부근이면 비교적 찾아가기 편해서

(청담 쪽은 한번 갈 때 너무 번거롭거든...)

조만간 재방문 해보고 단골 여부 결정할 예정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4.24 12:41 비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에 머리 잘하는곳이 왜 이리 많은지 여기도 찜이네요, 컬러가 정말 잘 나온것 같아요, 햇빛에 비친 색상이 반짝반짝거립니다 히히

    • 배자몽 2012.04.24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염색이랑 헤어 클리닉만 받아본 거니까 다음 번에 커트해보고 결정하게요 :)
      일단, 위치나 서비스 등도 마음에 들어서 눈여겨 보는 중!
      그간 다닌 동네 미용실은 다 헛거였다는 생각이 듭니다 -ㅅ-

  2. 2012.04.24 13:08 니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예뽀여 ㅋㅋ

  3. 2012.04.25 00:42 로제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뻐요 정말 +_+
    사실 원하는 컬러 설명하기 정말 힘든데 저렇게 다양한 머리색 가운데서 잘 찾아준다니... 게다가 집주변이라 무한관심이 생기고 있어요 ㅎㅎ

    • 배자몽 2012.04.25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마음에 들어요! 한 달 지난 지금에도 여전히 호감 :)
      게다가 1월 초 염색의 경험 때문에 물 빠질 걸 각오하고 있었는데
      이번에는 전혀 빠지지 않고 꽤 화사한 색을 유지하고 있네요.
      (... 우리 동네 미용실에 그간 들인 돈이 아까워지는 순간...)
      저도 강남역 쪽이면 교통이 편하니까 다시 가보고 또 후기 남길게요!

  4. 2012.04.27 14:07 진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미용실 찾고있는데 솔깃하네요!
    지금 머리를 단발로 자르고싶어서근질근질대고있거든요..ㅎ
    염색도해야하고~
    커트 후기도남겨주세요~

    • 배자몽 2012.04.30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커트는 최근에 청담동 드엘에서 받아봤는데 대만족!
      하지만 역시 교통편이 안 좋아서 매번은 못 갈 듯 합니다;
      강남역 등 가기 편한 곳에 디폴트 단골집을 하나 만들어두고
      가끔 청담으로 디자이너 커트 받으러 가는 방향으로 생각 중이에요!

  5. 2012.04.27 20:30 레이디쥬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계속 가던 단골 미용실이 ;; 계속 마음에 안 드는 거 같아서.. 요즘은 자꾸 헤매고 다니고 있어요 ㅠㅠ
    얼마전에 다른 곳에서 볼륨매직했는데 밑이 다 타서,, 결국은 as 받긴 했지만;
    머리 잘못되면 진짜 속상하죠 ㅠㅠ 저도 이렇게 제대로 된 곳을 찾았으면 하네요 ㅋㅋ
    특히 클리닉이 괜찮은 거 같아요~~ 저는 맨날 관리해줘도 손상모라;
    클리닉만 받는 가격은 얼마인가요?? 혹시 펌 가격은 안해보셔서 모르시겠죠?ㅎㅎ

    • 배자몽 2012.04.30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별로 복잡한 시술을 한 적도 없어서 그냥 집 근처 다녔는데
      최근에 몇 번 에러와 손상을 겪으면서 이제 완전히 발 끊었어요;
      누벨바그 뱅뱅사거리점도 몇번 더 가보고 다시 포스팅 남길게요!

 «이전 1 ··· 833 834 835 836 837 838 839 840 841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