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스의 아이코닉 쉐이드, 오르가즘...

Posted by 배자몽 화장품수다 : 2012. 6. 20. 00:30

 

 

 

 

 

늘 애정해 마지 않는 프랑소아 나스지만

막상 나스의 베스트셀러 아이코닉 쉐이드인

오르가즘은 그닥 내 취향이 아니어서 심드렁하다.

 

그래도 이렇게 오르가즘 (자그마치 오르가즘!) 이라는

색상을 내세우는 나스의 브랜드 정체성은 마음에 들어.

 

그래, 그래야 좀 나스답지.

 

 

 

 

 

 

 

"나스의 오르가즘" 하면 역시 파우더 블러쉬지만

난 그 특유의 붉은기와 골드펄이 영 안 어울리고,

그 대신에 멀티플이나 일루미네이터의 손을 들어주련다.

 

네일 폴리쉬도 지난 번 잠실 매장에서 구입했더랬지.

"오르가즘을 블러쉬로 쓸 수 없다면 네일로라도..."

 

 

 

 

 

 

 

자그마치 오르가즘에 자그마치 슈퍼를 붙인 슈퍼 오르가즘.

한층 더 굵고 화려한 골드펄이 특징인데 역시 내 취향은 아님.

게다가 오르가즘은 그저 오르가즘이어야 섹시한 건데

여기에 슈퍼를 붙여버리니까 너무 과장된 느낌도 들고.

 

 

 

암튼, 색상 자체는 나랑 좀 어긋나서 아쉬울지언정

나스를 나스답게 만들어주는 오르가즘에 건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6.20 23:31 레이디쥬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20대초반에 멋도 모르고 ㅋㅋ 오르가즘을 해외구매했다가 ㅠㅠ 안 어울려서 벼룩행했더랬죠;;
    애증의 오르가즘이예요..ㅋㅋ 근데 네일은 이쁘더라구요~~

    • 배자몽 2012.06.22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일이 오르가즘 시리즈 중에서 제일 무난하죠 ㅋㅋㅋ
      그래도 나스 애호가로서 외면할 수 없는 그 이름, 오르가즘이여-

 «이전 1 ··· 799 800 801 802 803 804 805 806 807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