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에 지른 거지만 추석 연휴를 끼고 받는 바람에

10월 지름에 얼추 얹어서 가게 된 이런저런 것들.


늘 기분 좋은 플리마켓 찬스 :)




 

 


깨알 같이 챙겨주시는 푸짐한 샘플과 먹거리들.

그런데 나 이 중 베스트는 저 양갱들이었다? ㅋ







한번 써보니까 벗어날 수가 없는-_-

국내 미수입, 유니참 실콧트 화장솜.


적은 양의 화장수로도 촉촉히 적셔지는 데다가

전혀 보풀이 생기지 않아서 패팅하기에 딱이여.

국내에 카피 제품이라도 좀 나와줬으면 하는 바람;




 



요건 애당초 계획에는 없던 제품이긴 하지만

바디 스크럽이야 워낙 소모성 생필품이니까 뭐.


하우스 오브 로제의 오베이비 자-_-몽 스크럽.




 



입생로랑의 유광 금장 패키지와는 또 다른 매력,

지방시 특유의 정갈하고 모던한 사각 디자인과 로고.




 



옹브르 아 플레르 드 뽀...  크림 치크 겸 섀도우.

요즘은 이렇게 누디한 로즈 컬러가 왜 이리 좋은지.




 



하지만 위의 제품들은 죄다 거들 뿐,

주인공은 가장 마지막에 등장한다.




 

 


나스식 말장난의 절정, 블러셔 포어플레이.

나의 자세한 열광질은 아래 링크에 있음...

A Foreplay that leads to Orgasm.


http://jamong.tistory.com/1405





 


나스 레벨 중급자 이상만 쓸 수 있을 듯한,

저 덕심에 불 싸지르는 구성과 색감을 보라.


사실 나도 아직 개시는 안 해봐서 좀 떨리지만-_-

아우, 저 비주얼 저 컨셉 보기만 해도 두근거리네.


나스의 시그너처 컬러인 오르가즘을 분할한 버전.

저 4가지 색상들을 절묘하게 조합해서 바르면

피부 위에서 오르가즘의 컬러를 재현해준다... 라니.


프랑소아, 이 미친 남자 같으니라고. (사랑합니다.)


난해한 컨셉 때문인지 결국 국내 수입은 안 됐는데

플리찬스로 낚아채서 내심 매우 뿌듯해하는 중이다.

이제 잘 활용하는 일만 남았는데 도전정신 터지네-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10.20 0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10.22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걸 나 아니면 누가 사랴! 싶어서 광속으로 찜했습니다 -_-b
      요즘 바쁘다는 핑계로 아직 개시는 못 했지만... 우야근동 뿌듯해요 ㅋ

  2. 2012.10.20 13:30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오오 나스 드뎌 입수!!! 축하드려요!!! 쟤 가만 생각해보니 강조하고 싶은 색을 골라서 오르가즘과 레이어링 하면 넘 좋을 것 같더라고. '오늘은 오르가즘의 핑크빛이 두드러지게 보였음 좋겠다...' 싶음 핑크색을 베이스로 가볍게 깔고 위에 오르가즘 살짝 얹는 식으로! 이론만 강하고 실전은 쪼랩인 저는 언니의 발색만 기둘려요 ♡

    • 배자몽 2012.10.22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막상 오르가즘 본품이랑은 안 친한데 이렇게 응용 버전으로 다가가나요!
      심신을 정갈히 하고, 새로 데려온 나스 브러쉬로, 조만간 개 to the 시...

  3. 2012.10.21 19:31 kat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밑에 포스팅 보면서 나스 무엇을 데려와볼까♥행복한 고민을 잠시 하고 있었는데 포어플레이.....와우...정말 끝내주네요!
    먼저 등장한 지방시의 우아한 핑크 역시 제 마음을 사로잡았지만...역시 조용필은 마지막...ㅋㅋㅋ진짜 꽂혔어요 나스ㅠㅠ 바로 지갑들고 나갈뻔했는데 미수입이라니 넘 아쉽네욤ㅠㅠㅠ어디서 구해볼까 궁리중입니다.ㅋㅋ 나스는 컬러부터 네이밍까지 정말 한결같이 너무 멋져욤ㅋㅋ 더불어서 멋진(그리고 꼼꼼한ㅋㅋ) 포스팅 항상 잘보고있어욤:-)

    • 배자몽 2012.10.22 16: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용필은 마지막에 -_-b
      참말로 핫한 컨셉, 핫한 색상인데 국내 시장에는 무리라고 판단했나봐요;
      하긴, 나스 코리아처럼 지금처럼 발케팅을 계속한다면 진짜 무리일지도;
      그 와중에 저는 레어템을 손에 넣어서 뼈나덕으로서 매우 기쁩니다. 음하하하.

  4. 2012.10.23 0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10.22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에도 앤디워홀 컬렉션 곧 출시 예정이긴 해요!
      세포라 한정 플로럴이 아니라 말씀하신 portraits 팔레트가 메인이죠 ㅎㅎ
      사실 그간 앤디워홀 출시만 오매불망 기다려왔는데 실물을 보니까
      제 취향엔 미묘하게 어긋나서 결국 워홀 아닌 다른 것만 잔뜩 질렀네요;
      매장에서도 이것저것 산 데다가 포어플레이도 플리마켓 찬스로 득템!
      국내 미수입이어서 다소 손 놓고 있던 차라 더더욱 기쁘고 뿌듯합니다!

      진짜 내용 하나하나 다시 읽다 보니 제대로 나스 마니아시군요-
      댓글 길면 어때요! 되려 정보가 되는 내용이 많은 댓글인 것을 ㅋ
      게다가 전 은근히 나스 담당자가 이런 피드백을 봐줬으면 싶습니다;
      (실제로 제 블로그 보고 계심-_-) 보고 마케팅 플랜 좀 고치라고...
      어째 러브나스-_- 운영은 부러움이나 칭찬보다는 콧웃음이나 비판을
      더 많이 사고 있는 듯 보이는군요. 어떡해요 우리 프랑소아 오빠...

  5. 2014.03.18 1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이거 다른색버젼으로받았는데 어찌써야되나요 ㅜㅜ

    • 배자몽 2014.03.19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른 색 버전이 뭘 말씀하시는 건지;;;
      사실 이 포플레이는 저도 사용하기가 쉽진 않아요;
      4가지 색을 다 섞어서 슬쩍 써주기는 하는데 ㅋㅋㅋ
      무난히 자주 손 가기보다는 소장 욕구 돋는 아이랄까;

 «이전 1 ··· 719 720 721 722 723 724 725 726 727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