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그마치 올해 4월 초에 다녀온 로라 팸세의 결과물...

다녀오자마자 해외 출장에 폭풍 일정들이 몰아쳐서

한동안 화장대 구석에 쳐박아두고 잊고 살았더랬지;

 

 

 

 

 

 

2012년 가을

아르데코 컬렉션의

길디드 아이섀도우 4총사.

 

길디드 플래티넘

길디드 문라이트

길디드 브론즈

길디드 로즈골드

 

 

컬렉션 출시 당시에도 저 영롱한 펄감에 제법 끌렸는데

로라메르시에 특유의 투박하고 불투명한 패키지에 망설였지.

워낙 마케팅이 안 되어서 한정 자체가 금방 지나가기도 했고;

 

그런데 이번 팸세에 단돈 1만원에 나왔길래 홀랑홀랑 집어왔다.

저렴하게 산 건 좋은데 정말 수납 및 식별이 어렵단 말이야...

로라의 가격은 이제 그러려니 하는데 저 패키지가 결정타라니까.

 

그리고 사진은 4가지 전 색상 다 촬영했지만 결국 추려내서

내가 잘 안 쓸 것 같은 문라이트와 로즈골드는 입양 보내고

제일 잘 쓸 법한 플래티넘과 브론즈 2가지만 킵하기로 했다.

 

 

 

 

 

 

길디드 플래티넘

 

이게 마냥 차가운 실버였다면 관심이 가지 않았겠지만

따스한 골드와 뒤섞인 투톤이라는 점이 가장 매력적이다.

길디드 라인 특유의 영롱한 듯 과하지 않은 펄감도 좋고.

 

 

 

 

 

 

길디드 문라이트

 

매우 뼛속까지 골드골드한 색감이라 내 취향은 아님...

결국 얘는 웜톤 로라 덕후 임미님께서 접수하셨음 ㅋ

 

 

 

 

 

 

길디드 브론즈

 

"브론즈" 라고 하면 평소에 전혀 관심 안 가는 계열인데

이 또한 마냥 브론즈한 색감이 아니라 다소 독특하다.

브라운과 그레이와 카키 섞인 듯한 색감에 투명한 펄감!

마치 랑콤의 에리카를 연상시키지만 그보다 훨씬 낫구려.

 

 

 

 

 

 

길디드 로즈골드

 

로즈, 라기보다는 오렌지 코랄 베이스에 가까운 색감.

이 색상 하나만으로 메이크업 하면 청순청순할 듯.

 

 

 

 

 

 

플래티넘 - 문라이트 - 브론즈 - 로즈골드

 

로라메르시에 섀도우 색감이나 질감, 펄감은 기똥찬데

투박하고 텁텁한 저 패키지는 참 볼때마다 갑갑허다.

심지어 싱글 형태로만 나와서 수납하기도 번거롭고

불투명해서 색상 식별도 어렵고, 뭐 이래저래 불만;

 

 

 

 

 

 

세컨 스킨 치크, 소프트 아이리스.

 

붉은 기 없는, 부드러운 플럼계 핑크 컬러의 블러셔.

정말 말 그대로 무난하게 쓸 수 있어서 살짝 집어옴.

언젠가는 나도 블러셔 바닥 좀 보고 싶은 욕망이 있네;

 

 

 

 

 

 

케이스에 대한 불만 때문에 안 늘리려고는 하는데

그래도 뒤져보니 로라 새도우들이 은근히 여럿 있네.

 

길디드 플래티넘

- 얘는 팸세에 저렴하게 나왔고, 펄감이 예쁘니까.

난 펄 새도우 여럿 안 키우고 한 놈만 패니까.

 

초콜릿

- 이건 다 떠나서 그저 너무 아름다운 전설의 컬러.

싱글 새도우를 안 좋아함에도 살 수 밖에 없었다.

플럼 컬러 아이새도우 리뷰에서도 닥찬했던 제품.

 

인챈티드

- 로라메르시에 10주년 한정 세트 포함 4색 섀도우.

싱글 사이즈에 4가지 색이 들어있어서 뿌듯한 데다가

심지어 내가 잘 쓸 법한 색으로만 구성되어서 잘 사용 중.

 

쁘띠 트리오 스모키 모브

- 로라 싱글 섀도우의 패키지가 마음에 안 들기 때문에

연말에 쁘띠 팔레트가 나오면 일단 눈에 불을 켜곤 한다.

작년에는 구성이 별로여서 패스했지만 2011년도 버전의

쁘띠 시리즈는 전 색상 깔맞춤을 다 지르는 기염을 토했지.

뭐, 그러다가 결국 그 중 베스트인 모브만 남게 됐지만 ㅋ

미니멀한 사이즈는 물론, 차분한 플럼 색상이 매우 유용해서

이건 언젠가는 공병샷에 올라올 수도 있는 유력 아이템임!

 

 

 

 

뭐, 이렇게 이미 가지고 있는 제품들은 다 이유가 있는 건데,

앞으로는 로라 제품들 웬만해서는 안 늘리려는 방침이긴 해.

 

나만 이런 게 아닌지, 요즘 로라 마케팅이 영 부진하더라고.

최근에 신세계 강남점에서 매장을 뺀 걸 봐도 알 수 있듯이,

저 가격과 저 패키지, 저 홍보로는 확실히 한계가 있겠지.

이러다가 한국에서 철수하는 건 아닌가, 라는 불안감도 있다;

 

로라메르시에, 앞으로 한국 시장에서 어찌 살아남을 셈인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7.03 0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3.07.03 2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지인 중에 뼈로덕이 있는데 비통하게 그 소식을 알려주더라구요...
      고렙 덕후인 자기 마음도 못 잡을 정도면 로라는 이미 망한 거라며...
      정말이지 "제품은" 잘 만들어서 안타까울 때가 한두번이 아니었죠;;;
      팸세도 갈까 말까 했는데 길디드 라인 덕분에 꽤나 보람찼습니다 ㅎㅎ
      이제는 당분간 로라에서 뭐 살 일은 없... 을 것 같긴 한데 또 모르죠!
      이번 여름이나 연말 한정이 잘 나와주려나요? 하여간 로라 지못미...

  2. 2014.03.18 12:25 레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라 SNS 마케팅도 엉망이라 정말 속상해요. 제품 넘 좋아서 정말 오래썼는데...
    마케터들 다 갈아엎어야할 듯....
    하지만 로라 코리아 망하면 안 됨...
    왠만하면 외국에서 사려고해요...

    • 배자몽 2014.03.19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매번 패키징이나 마케팅에 대해 투덜거리면서도...
      또 제품이 좋아서 이따금 사게 된다는 게 미스테리죠;
      최근에도 매장 들러서 이것저것 주워왔다는 그런 후문;

 «이전 1 ··· 636 637 638 639 640 641 642 643 644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