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1121 토요일

 

some photos by iPhone

others by Canon G7X

 

'결혼식 빼고는 별 일정 없는 토요일' 이었는데

하다 보니 또 앞뒤로 일정이 빼곡하게 찼던 날.

 

 

 

 

 

 

쉬즈리빙 논현 매장 오픈 특가한다! 가자!

치킨요정 민느와 아침부터 부지런히 종종종.

 

비록 전 날 늦게까지 술 먹고 늦게 일어났고

오후 결혼식 가야 해서 여유롭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여기를 둘러보겠다는 굳은 의지로 ㅋ

 

물론,

내가 애당초 찜했던 화이트 식기 컬렉션은

호텔 납품용이라며 판매 대상에서 제외됐고

괜찮은 제품은 할인해도 가격이 은근 높음...

 

그래도 가지각색의 그릇들 구경하는 재미도 있고

그 와중에 내 마음에 쏙 드는 제품두 몇 건져왔다!

 

 

 

 

 

 

그 중 하나, 앞에 보이는 나무도마 + 3볼 세트 :)

양념이나 밑반찬 소량 담기에 딱인 형태와 사이즈!

아이고, 보기만 해도 좋다. 내일 당장 개시해야지~

 

 

 

 

 

 

흐뭇한 그릇 쇼핑을 마치고 한참 커피 수다를 떨다가

바삐 발걸음을 옮겨 도착한 삼성역 더 베일리 하우스.

 

지난 몇달간 TF에서 함께 고생한 원군, 장가 축하여 ㅋ

 

 

 

 

 

 

결혼식 보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계시를 받았다.

'난 무슨 일이 있어도 오늘 저녁에 월남쌈을 먹어야겠다.'

 

그리하여 찾아간 서교동 월남쌈 무한리필 식당 '쌈마니'

딱 먹고 싶은 타이밍에 먹고 싶은 걸 먹어서 흡족하였소.

식당에 대한 냉철한 평가는 별도의 포스팅으로 풀어내리.

 

 

 

 

 

 

여유롭게 홍대 들른 김에, 그래! 미소식빵에 들러보자!

연남동 식빵 맛집, 홍대 3대 식빵, 시나몬 식빵 잘 하는 집,

등등으로 이미 아는 사람들은 다 알고 있는 연남동 미소식빵.

 

어후, 내가 이 동네 살았더라면 매주 꼬박꼬박 들렀을 것 같아.

 

 

 

 

 

 

일부러 찾아갈 가치가 충분한 미소식빵, 건승하시라!

역시 별도의 포스팅으로 자세히 후기를 올리겠지만~

 

 

 

 

 

 

연남동 골목에서 마주친, 아늑한 술집 내지는 식당.

첫눈에 마음에 들어버렸어. 다음에 꼭 가보리라고 메모.

 

 

 

 

 

 

착하게 살아요 ^^ 의리~~~

 

 

 

 

 

 

그리고 집에 오자마자 식빵 사진을 찍으려고 꺼냈다가

결국 오밤중에 빵에 우유로 오지게 야식을 먹어버렸다;

멈출 수가 없는 맛이었다... 나머지는 참고 내일 아침에...

 

 

 

 

좋은 주말의 하루였네 :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11.23 11:41 엔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느끼지만 참 부지런하시옵니다 +_+

  2. 2015.11.23 11:41 민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니! 홍대에 월남싼 무한리필 가게가 있었다니!
    하고 옆 포스팅 읽었삼! 별세개라니 아쉽고만~ㅋㅋ
    식빵은 어제 완전 잘 먹었다넹~
    빵 안 좋아하는 나도 이게 새우깡인줄 알았어
    손이 가요 손이가... 어느새 다 먹어버린 날 발견 ㅋㅋ

    그리고 토요일 하이라이트인
    식기는 다시 봐도 므흣므흣함 +ㅁ+

    • 배자몽 2015.11.23 1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한리필'이지만 실제로 '리필'까지 해먹기에는 버거운 양! 뭐 그래도 맛 무던하고 구성 다채로운 월남쌈집인 건 맞습니당 ㅎㅎㅎ
      미소식빵 내공 있는 빵맛이지? 연남동 들를 때마다 종종 현찰 들고 가서 빵 한 봉지씩 사오려고~ 역시 내 페이버릿은 밤식빵!

 «이전 1 ··· 342 343 344 345 346 347 348 349 350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