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봄이었나.
주중 오전에 강남역을 지나가다가 문득 빠리바게뜨에 들렀었다.
커피나 마셔볼까... 하고.
그리고 브런치 메뉴가 꽤 괜찮아보였거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남역 7번 출구에 있는 빠리바게뜨 카페.
평소에 빵을 그닥 즐겨먹지 않아서 자주 들르지는 않는 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 빵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2층.
사람 없고 조용하고... 생각보다 참 마음에 들었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냥 테이블과 의자만 달랑 있는 게 아니라
제법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주 오지도 않거니와
올 때마다 늘 사람이 많아서 잘 몰랐는데
이렇게 되어 있더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스한 햇살.
여유로운 오전 시간.
(이런 걸 생각하면 이때로 돌아가고 싶기도 해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훗.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이게 나의 브런치 메뉴.
샐러드, 빵에 담긴 수프, 그리고 핫 아메리카노.
전부 합해서 4천원짜리 세트 메뉴.

괜찮아 보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그런데...
이거 빛 좋은 개살구더라...
맛 별점으로는 ★☆☆☆☆
가게 위치나 분위기, 인테리어 등에서
점수 더해서 ★★☆☆☆ 정도? -_-

가격대비 효율이 되게 좋다!
여기 애용해야지!
라고 생각했었는데 -
막상 먹어보면 샐러드가 매우 맛이 없다는 진실이 숨어있었어;
재료가 신선하지 않은 듯.
특히 야채류는 아삭아삭 촉촉하지 않고 좀 흐물거리는 느낌이야.

... 빵 전문이라 그런건가...

어쨌거나 첫 기대에 비해서 대실망했던 브런치 세트.
그냥 다음번에 가게 되면 커피랑 빵이나 먹는 게 현명할거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9.16 18:05 도리멘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런치 구성을 보니.. 가격이 괜찮다. 했는데..
    샐러드가 맛없다는 말에... 급;; 실망. ㅋㅋ

  2. 2008.10.31 21:08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긴건 빤지르르하거늘... 새우님♡ 도 앉아계시고..ㅋㅋ

 «이전 1 ··· 1735 1736 1737 1738 1739 1740 1741 1742 1743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