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의 뽀대;보다는 그 내용물을 중시하는지라
브랜드는 고가에서 저가까지 다양하게 쓰는 편인데
그 중에서도 늘 마음 속에서 좀 편애하는,
소위 처첩 브랜드들은 몇몇 있지.

에스티로더
라네즈
오르비스
슈에무라
등등.

이 중에서도 슈에무라는 예전부터 호감은 있되
오묘하게 접할 기회가 적었다가 작년부터 급 친해진 모드 -_-v

무서울 정도로 심플한 패키지를 좋아하는 내 취향 탓인지,
혹은 슈에무라의 복잡 다단한 색상 시스템에 익숙해진 탓인지,
하여튼 슈에무라, 지금은 애첩 브랜드에 등극해버렸다니까 =.=



그런 슈에무라에서 이번 봄에 새로 낸 제품을 보다가
문득, 간만에 비교리뷰병이 도지기 시작했다 -_-*

슈에무라가 마침 화이트닝과 자외선 차단의 계절을 맞아서
새로운 자차를 내놓았는데 여러 모로 내 취향에 잘 맞더라고.
하나하나 따지다 보니까 - 타 브랜드 제품과 비교하고 싶더라고.
그런데 랜덤으로 1-2개 비교하자니 성에 안 차더라고.
그래서 이것저것 덧붙이다 보니까 비교 리뷰 규모가 좀 커지더라고.

... 결국...
잡지의 뷰티 섹션 중 신제품 UV 제품 비교 특집 기사

비슷한 글이 나올 형국이 되어버렸다. 음;
포스팅 완료하고 나면 뿌듯하겠지만
이거 또 손 많이 가는 일을 벌린 셈이잖아 ㅋㅋ
(맨날 사서 고생이라니까. 후우.)

어쨌거나 자세한 비교는 다음 글에서 하기로 하고
오늘은 사건의 발단이 된 -_- 슈에무라 및
비교 대상이 된 브랜드 제품들 간단 소개 정도만 하자.
(사실 이것만 해도 글이 제법 길다.
난 왜 늘 포스팅이 길어지는걸까 -_-a)



요게 바로 새로 나온 [슈에무라] UV 아머 아이들!!!





정말이지 슈에무라다운 미니멀리즘!
아름다지 않은가 -_-*
(이건 순전히 내 취향에 근거하여 ㅋㅋ)




SPF30
SPF50
두 가지 버전으로 나온다.

SPF30 제품 중에서는 보기 드물게 PA+++ 인 점이 특이해 =.=




군더더기 따위 전혀 없는 패키지... 훌륭해 -_-)b





좀 블링블링한 디자인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보기에는
심플하다 못해 너무 밋밋하고 심지어 남성적이라고도 하지만,
난 이런 게 정말 딱 좋더라 ㅡㅅㅡ

특히 자차 같은 제품들은 언제든지 운동 및 여행 가방에
휙 던져넣어도 부담스럽지 않은 패키지여야 한다고 믿는지라
(여담이지만, 사실 내가 그래서 겔랑 제품을 잘 안 산다;;;
겔랑 빠뤼르 익스트림 파데에는 홀딱 반했는데
그 금장 패키지에 대한 거부 반응을 없애지 못해서;
아, 물론 집에 파데가 넘쳐나는 탓도 있지만 -_-a)


어쨌거나 슈에무라의 이런 미니멀리즘,
앞으로도 변함 없기를 바래♡
진정한 아티스트 브랜드의 간지란
바로 이런 데서 나오는 거 아니겠어? 훗.




=======



조만간 기대하시라.
슈에무라 신제품 UV 제품들 및
유사 가격대 자차 제품들의 비교 리뷰~☆


사실 내가 기존에 써오던 자차 제품들은
이니스프리 / 라네즈 / 미샤 등 중저가 제품들이다.
하지만 이번에는 슈에무라를 동급의 제품들과 비교하는
컨셉인지라 아무래도 5만원 이상의 중고가 제품들이 등장할 예정.

아마도 다음 제품들과 비교하게 될 듯!
주변 사람들 여기저기 찔러보니까 다행히도
튜브형 샘플들이 브랜드별로 나오더라구~
(이번 실험에 비교 제품 샘플들을 협찬해주신
여러 지인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미리 전하며 ㅋㅋ)




- [겔랑] 퍼펙트 화이트 UV 쉴드 SPF50 PA+++



- [디올] 스노우 화이트 리빌 UV 베이스 SPF50 PA+++



- [랑콤] UV 엑스퍼트 뉴로쉴드 SPF50 PA+++



- [시세이도] 아넷사 퍼펙트 UV 선스크린 SPF50 PA+++



- [에스티로더] 사이버화이트 EX 엑스트라 인텐시브 UV 프로텍터 SPF50 PA+++






- to be continued... very so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4.07 07:17 부산고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올 스노우스블리심 정말 최고야. 아예백탁현상없고 부드럽게 발리면서 기름기 없는..

    에스티로더 선크림은 좋긴 한데 석류라인 선크림이 물과 기름이 쉽게 분리되서 진짜 최악이었어.. 백화점 직원은 그걸 또 물을 미네랄이라고 우기는..-_-;

    랑콤 은 써보지는 않았는데 이번 cf모델이 맘에 들지 않아 ㅎㅎ

    아넷사는 워낙 유명하니깐..(써 보지 않구..)

    전 요즘 닥터자르트 원츄에요. 조금 백탁은 있지만 비교적 흡스가 잘되고 기름기가 없어!!

    암튼 선크림 여름대비 가장 기대되는 포스트~! ^^*

    • 배자몽 2009.04.09 1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스티로더 뉴트리셔스 자차는 나도 좀 별로... -_-
      유분감도 나에겐 좀 과했고, 밀착력도 떨어지더라구.
      그리고 내 주변에 다른 사람도 그런 분리 현상을 겪었다지;
      하지만 사이버화이트 라인의 자차는 제법 괜찮았다우 ^^
      나머지 제품들도 이제 열심 비교 분석 중 ㅋㅋㅋ

  2. 2009.04.08 16:32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여드름쟁이라 시세이도 아넷사 원츄... 물 같은 게 썬스크린이 되다니 말도안돼---하면서 즐거이 쓰고있음 ㅎ

  3. 2009.04.08 19:15 부산고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이전 지성건성복합성을 위한 다양한 선크림제품이 나와서 좋아..
    나처럼 매트한걸 좋아하면 시세이도 아넷사. 닥터자르트


    수분끼있는게 좋으면 시슬리. 셀렉씨. 디올

    화장밑에는 로레알. 이자녹스 등이 좋더라구.

  4. 2009.04.11 01:24 신고 워니워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몽드 사놓고 썬크림 또 알아보고 있다면 미워하실거예요? ㅋㅋ 에스티로더 저한테는 기름져요.ㅠㅠ 제 얼굴... 유전인가봐요..ㅠㅠ

    • 배자몽 2009.04.12 2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스티로더, 딱 저 정도의 수분 부족 지복합성에 잘 맞는 것 같아요~
      썬크림... 음, 자외선의 계절이니까 스페어 1-2개 정도는 괜찮겠죠? ㅋㅋ

  5. 2009.04.11 02:40 장모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거 면세에서 살수 있을까요~ 일단 알아보니 인터넷으로는 팔지는 않더라구요. 이젠 아이오페도 다써가고 아벤느만 남으니까 왠지 맘이 불안해집니다. 자차는 필수루다 2개는 있어야 맘에 편해요. 참, 저도 이 녀석 케이스 맘에 듭니다.

    • 배자몽 2009.04.12 2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면세는 원래 신상 출시가 살짝 늦어서... 좀 더 기다려야 할까요?
      자차는 원래 2-3개 이상 갖춰두는 것이라고 저는 믿습니다 ㅋ

    • 장모양 2009.04.13 0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요!!ㅋㅋㅋ 고로 맘이 불안해서 하나 지르려구요~ 게다가 아벤느는 크게 맘에 들지도 않아요~

 «이전 1 ··· 1606 1607 1608 1609 1610 1611 1612 1613 1614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