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스프리] 올리브 리얼 디럭스 키트

Posted by 배자몽 지름의증거 : 2009. 7. 15. 23:14




올리브 리얼 기초 라인은 이니스프리의 얼굴 마담이지만
나에게는 개인적으로 좀 리치하고 밀착력이 떨어져서
별로 구매해서 사용하지는 않는다.
(게다가 집에 이미 반년치의 기초 재고를 쌓아둔 탓도;)



그런데 이런 귀여운 디럭스 키트에는 한번씩 약해진단 말이야.


모든 제품이 샘플 용량으로 다 들어있어서
짧은 기간 동안 전 라인을 다 써볼 수 있다는 것.

여행 또는 운동 갈 때 휴대하기 좋다는 것.

가볍게 기초 라인 궁합을 알아보고 싶을 때 쓰기 좋다는 것.



제발 모든 브랜드에서 이런 사이즈, 이런 구성의
기초 제품들을 좀 내주면 안 되겠니!!!
... 라고 코스메 덕후 몇만명 서명이라도 받아서
코스메틱 브랜드들에 제출하고 싶을 뿐.

실로 라네즈에서 스페셜 패널들의 의견을 받아들여서
스킨 기준 25~30mL 정도의 대용량 샘플 키트를 제작한 적이 있었다.
하지만, 아마 프로모션 용으로만 특별 제작된 거였고
레귤러 판매 상품은 아니었던 걸로 기억해.

제발, 제발 좀 내줘.
적어도 그 브랜드의 가장 대표적인 기초 라인이라도.
이렇게 샘플 키트로 판매한다면 제 돈 주고 살테니까.



... 하지만 역시 부작용은 있겠지.
이건 다양한 제품을 써보고 싶은,
그리고 자기에게 잘 맞는 화장품 샘플의 소중함을 아는,
나 같은 소수 마니아의 심경일 뿐...
아직도 대다수의 사람들은 정품 용량이 아닌
15~50mL 용량의 기초 제품 키트는 돈 주고 사는 게 아니라
공짜로 받아야 하는, "별 가치 없는" 것으로 생각할 테니까.



시무룩.



이 포스팅의 마무리는
만화책 <해피 메이크업> 7권 34화,
"골드의 빛" 중에서
우리 타카기 레이코 언니의 작렬하는 명대사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7.16 01:37 신고 언제나한량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스티같은 명품 브랜드에서도 에센스 7미리 병샘플을 뿜어내는 우리나라의 현실에는 좀 요원할거 같아... ㅠㅠ
    특히나 이니스프리 조그만 사이즈를 돈주고 산다고 하면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헉, 그걸 돈주고 사? 가격 대비 그렇게 비싼걸?" 이렇게 생각할거야...

 «이전 1 ··· 1485 1486 1487 1488 1489 1490 1491 1492 1493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