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말로 이쁜 처잘세.
라네즈랑 궁합도 나날이 좋아지고.
연애도 잘 되고. (아마도?)
......... 좋겠다.

이 혜교가 잘 때 바른다는
[라네즈] 워터 슬리핑 팩_EX

기존의 워터 슬리핑 팩 제품이 올 가을에 리뉴얼된 것.
많은 브랜드들이 그러하듯이 라네즈 역시 제품 리뉴얼하면
제품명 뒤에 EX를 붙여서 구별할 때가 많더라 ㅋㅋ
파워 에센셜 스킨이나 워터뱅크 라인 다 그랬음.





25,000원 / 80mL

케이스가 훨씬 세련되고 고급스러워졌구나.
그러면서도 라네즈스러움을 잃지 않았으니 - 굳쟙.





원래는 이렇게 생겼었다.

딱 구형 라네즈다운 케이스 디자인.
뭐 사실 심플한 건 좋긴 한데 좀 심심하긴 해.
플라스틱 케이스가 다소 저렴해보이기도 하고.

그러나 이래 뵈도 중화권에서 수년간 부동의 베스트셀러였다.
중국 관광객들이 한국에 와서 꼭 사가는 뷰티 아이템 중 하나라고.

... 막상 한국은 뷰티 신상들의 순환이 너무 빨라서 그런지
최근 몇년 동안은 이 제품이 별로 주목을 못 받았는데.

사실 라네즈에서도 이런 점을 의식한 게 아닐까.
언제까지나 중국 시장에만 의존할 수는 없잖아.
이래뵈도 한국 브랜드, 그것도 가장 대중적인 브랜드인데.
게다가 이번에는 송혜교 모델 파워도 있고 하니까
리뉴얼 및 대대적 프로모션을 해보고자 한 듯.



제품 설명 :

- 피부 투과율은 아침보다 저녁과 밤에 더 증가된 결과를 보입니다.
피부의 Circadian Rhythm (24시간 생체리듬)에 따라
피부투과도가 가장 최상의 상태인 잠자리에 들기 직전
도포하고 밤새 흡수 시킴으로 수분공급의 효율성을 극대화합니다.

- 피부의 기능은 저녁, 밤사이에 현저히 저하됩니다.
낮 동안 지치고 건조해진 피부에 베타글루간이 피부 깊숙이 수분을 채워주고
세라마이드에 의해 피부 장벽이 강화됩니다.

- 훈자살구 추출물의 항산화 기능으로 피부에 스트레스를 주는 유해산소를 제거하고
피부를 맑게 정화시켜주어 깨끗하고 균일한 피부 톤을 만들어 줍니다.

- 밤 추출물이 각질층의 턴오버를 촉진시켜 묵은 각질을 탈락시켜
피부 결을 개선하고 수분 공급을 보다 원활하게 해줍니다.

- 라네즈 워터 슬리핑 팩_EX를 위해 아모레퍼시픽만의 독자적인 기술로
개발된 Sleepscent™(오렌지플라워, 로즈, 일랑일랑, 산달우드 오일 등
천연향료를 함유하여 심신을 안정시키고 아로마 효과를 이용하여
편안한 잠자리를 유도하는 향료조성물, 특허출원번호 10-2009-0043726)은
충분한 휴식을 가능하게 하여 피부 재생 능력을 강화해줍니다.

- 끈적임 없는 촉촉함으로 편안한 수면을 가질 수 있는
가벼운 젤 타입 제형의 수면 팩입니다.




실사 영접.
두둥.

패키지 디자인은 확실히 더 매력적으로 업글됐다.
... 가격도 좀 업글됐지만...
그래도 80mL면 꽤 오랫동안 넉넉히 쓸 용량인데
2만원 중반대면 여전히 푸근한 가격이라고 생각해.




... 사실 이거 쓰고 송혜교만 된다면...
2만원이 아니라 25만원이라도 내겠음.




속뚜껑은 이렇게 얇은 필름지로 되어 있더라.
좀 견고한 중간 마개로 되어 있으면 좋을텐데.
난 매번 이거 들추기 귀찮아서 제품 좀 사용하다가
뚜껑 안쪽에 묻어나지 않을 정도로 줄어들면
이 필름지는 미련없이 그냥 버리는 편 ㅋ




제품 향은 여전히 라네즈 특유의 이 난다.
시원한 아쿠아 플로럴 향이라고 해야 하나?
그러나 플로럴보다는 아쿠아 느낌이 더 강조됐다네.
헷갈리면 파워 에센셜 스킨이나 아쿠아 뱅크 라인의
기초 제품들 향을 맡아보면 될 듯. 똑같으니까 ㅋ

질감은 저렇게 유분감 없고 산뜻한 젤 제형.
흐르지 않을 정도로 몽글몽글하지만
쫀득거리거나 끈적거리는 느낌은 없음.




그럼 - 어디 한번 써볼까.

참고로 내 피부 타입은 :

29세의 수분 부족 지복합성. 트러블 친화적.
스킨케어 제품은 유분은 없되 수분감 충만한 걸 좋아함.
질감은 너무 산뜻한 것보다는 다소 쫀득한 쪽을 선호.
... 끈적여도... 괜찮다. 얼굴에 착 달라붙기만 해준다면.




같이 들어있는 스패츌러로 듬뿍 떠준다.
실제 사용할 때에는 저것보다 양을 넉넉하게 뜨는 편.
탱탱하게 떠지는 모습을 보면 괜스레 마음이 흐뭇해.




손등에 발라본 모습.
약간 미끌미끌하는 듯 하면서도 금방 피부에 쏘옥- 흡수된다.
밀림이나 끈적임 현상 등은 안 생기더라.
그리고 유분감이 없어서 번들거림 역시 없었음.

그런데 -
그런데 말이야...
피부에 물을 들이붓는 듯한 그런 충만한 수분감은 아니었어.
산뜻하고 흡수 잘 되면서 적당히 촉촉하긴 한데
급격히 건조해지고 각질이 생겨나는 이 가을/겨울에
집중적인 보습을 해주기에는 질감이 아무래도 부족하다.

사실 라네즈 구형 워터 슬리핑 팩도 예전에 써본 지라
이 제품의 가벼운 질감은 이미 알고 있던 차였지.
이번에 리뉴얼 소식을 듣고서도 순간 생각하기를,
'어라? 요즘 같이 늦가을에 출시해서 홍보하기에는
너무 제형이 가벼운, 소위 여름용 제품 아닌가?'

그래도 보습감이 강화된 데다가 모든 피부에 잘 맞는다고 하니
과연 어떨까? 라는 마음으로 나름 기대하고 사용해봤는데,
역시 좀 가벼운 그 질감적 특성은 어디 가지 않았더라.

그런데 (건강하고 탱탱하기는 하나) 악건성인 모양이
"라네즈 신상 슬리핑팩 아무래도 너무 땡겨요.
사고 싶어요 ㅠ" 라고 하길래 일침을 가해줬지.

"제품이 땡기는 게 아니라 너 그거 쓰면 피부가 땡길거다."

"... 네."



평소에 라네즈 스킨케어랑도 궁합이 잘 맞는 편이고
라네즈 브랜드 자체도 좋아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제품은
나 정도의 나이/피부 타입이
이 춥고 건조한 계절에 쓰기에는
아무래도 부족하다고 결론 지을 수 밖에. (슬프다.)


여름용 나이트케어 제품으로 나왔더라면 참 좋았을 것을.
끈적임도 없고 수분감만 있어서 나름 괜찮았을텐데.



요즘 사용할 거라면, 이런 사람들에게만 추천할랜다 :

- 정말! 정~말 끈적이는 제형 질색하는 사람.
- 밤새 편하게 수분 케어하고 싶은 지성 피부.
- 악건성이 아닌 20대 초반.



장점 :
- 바르고 바로 자면 되니까 사용이 간편.
- (개인적으로) 라네즈 향도 익숙하고 좋음.
- 끈적임, 뭉침, 밀림 없이 잘 흡수된다.
- 가벼운 수분 케어.

단점 :
- 집중적인 보습력은 부족.



서른을 향해 가시는, 혹은 서른 넘으신 언늬님들은 저와 함께
더 쫀득하고 더 영양감 있는 나이트케어 제품 찾아 씁세다들.
(아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11.05 17:47 화잇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님의 말씀에 아직도 적당한 이번 가을겨울용 팩을 찾아다니고 있어요.
    아무래도 설화수님에게 찾아가야되는건지 ㅋㅋ
    요즘 잦은 야근에 피부는 이미 안드로메다로 가는것 같아요ㅠㅠ
    이러면서 피부 관리는 뒷전,,,, 수면이 피부에 제일 좋아!
    이렇게 주문 외우면서 각질제거도 소홀히 하고 있는 저...
    미친 것 같아요!!

    • 배자몽 2009.11.06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화장품 관련 일 하는 사람들이 잦은 야근으로 피부 상하기 쉽다는 건 -
      참말로 인생의 아이러니 중 하나이지 말입니다... 후우 ㅠ
      너도 벽장에 차곡차곡 쌓여있는 각질제거와 크림들 다 써야 하잖아.
      밤이면 밤마다 우리 듬뿍 바르고 잠 좀 자자. 그것만이 살 길.

  2. 2009.11.05 21:25 신고 언제나한량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송혜교의 얼굴이 된다면 250도 싸다고 생각하는데..
    너 너무 날로 잡수려 하는구나...
    (포스팅 중에서 왜 이게 젤 먼저 눈에 들어와 ㅋㅋㅋㅋㅋ)
    그나저나 라네즈 저 구형 디자인, 반갑다능..!

    • 이모양 2009.11.05 23: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도 250줘도 부족하다고 생각해뜸.
      ㅎㄷㄷ
      혜교언니 얼굴과 몸매로 한 달만 살아봤으면...

    • 배자몽 2009.11.06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 너무 도둑놈 심보였음?
      물론 혜교가 될 수 있다면 적금이라도 깨지요.
      하지만 현실은............................

  3. 2009.11.05 23:48 이모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피부에는 괜춘할깝쇼?
    쳐발쳐발하고 자면, 수분이 쏙쏙 들어올까요?

    • 배자몽 2009.11.06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왜 여름 다 지나고 가을마저 지나가서 겨울 오려는 시점에
      갑자가 가벼운 수분크림에 꽂혀서 이러는데 ㅋㅋㅋ
      너 나보다 좀 더 건조한 거 아니었삼? ㅡㅂㅡ

 «이전 1 ···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1361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