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이 제품 언급할 때마다 빵 터지는 사람들이 있다.
내 격한 애증의 대상, 클라란스 로지코랄.
작년 여름, 도쿄 여행 가서 삽질한 증거물;

관련글 링크 :
http://jamong.tistory.com/896



요약하자면 -

당시 신상이던 클라란스 루즈 프로디지를
한국 매장에서는 미처 못 보고 출국해서
도쿄 시부야 백화점에서 구경하다가
급 115호 로지코랄 색상에 꽂혔는데
자그마치 일본 한정색이라고 하길래
빌어먹을 환율을 감수하고 질렀는데
한국 돌아와보니 떡하니 온고잉이더라는,
뭐, 그 정도의 스토리???

눈물을 머금고 "잘 쓰면 될 거 아니야!"를 외치며
과연 그간 잘 사용한 나의 (빌어먹을) 로지코랄.



여담이지만 -
클라란스 색조도 좋은 게 참 많다.
케이스가 거대하고 디자인이 투박해서 그렇지.
특히 이 당시에 나는 한참 클라란스 립스틱에
홀릭하고 있을 때라 신상인 루즈 프로디지도
그냥 보아 넘길 수 없는 관심의 대상이었음.




루즈 프로디지는 이렇게 생겼다우.
유광 금장 표면에 사각 케이스.

참고로 클라란스 기존의 기본 립스틱 라인인
졸리 루즈는 예전에 색상별 리뷰 올린 적 있다 :
http://jamong.tistory.com/1008




루즈 프로디지
115

Rosy Coral
로지 코랄


이웃나라 한쿡에서는 온고잉 출시할 거면서
일본에서는 Limited Edition, Japan Exclusive
라는 정책 따위 결정한 클라란스, 혼날래요???

어쨌거나 난 일본에서 기념으로 한정색 겟했다고
신나서 돌아왔지만 백화점에 버젓이 파는 온고잉이다.




뚜껑 열기 쉬우라고 이런 친절한 홈까지.




졸리 루즈와는 다르게 이런 사선 커팅형.





각각 좀 어둡고, 밝게 나온 샷들.





이건 각각 밝고, 어둡게 나온 손등 발색샷.
어쨌거나 웜톤에만 잘 어울릴 코럴 컬러가 아니라
핑크 기운이 살짝 감도는 살구색이어서
피부톤에 상관없이 무난하게 쓸 법한 색감.



하지만 역시 입술에 발라보기 전에는 모른다.
난 입술색이 붉고 진한 편인 데다가 원래
립제품 발색을 묘하게 왜곡시키는 편이라;


 


아랫 입술에만 바른 모습.




입술 전체에 바른 모습.




연한 색감과 글로시한 질감을 보면 알 수 있듯,
역시 발색은 진하지 않고 투명하게 되는 편이다.

그리고 졸리 루즈가 크리미하고 발색 진하다면
이 루즈 프로디지는 좀 더 가볍고 글로시하다.
물론 색상마다 차이는 다소 있는 데다가
이 115로 로지 코랄이 개중 연한 색이긴 하지만.

그래서 발림성은 부담없고 편안한데 -
반면, 입술 각질과 주름에 다소 끼는 현상도 있다.

고로 개인적으로 단독 사용해서 마무리하기보다는
다른 제품을 덧발라서 레이어드하는 걸 선호함!



 



[샤넬] 루즈 코코 깡봉을 입술 중앙에 톡톡 찍어서
약간 문질러서 자연스럽게 그라데이션해준 상태.
평소에 종종 즐겨 사용하는 조합이다.
먼저 클라란스 로지 코랄로 진한 입술색을
연하고 청순하게 정리부터 해준 다음에
깡봉으로 발랄한 혈색을 더해주면 딱 좋아!

샤넬 루즈 코코 깡봉 리뷰 :
http://jamong.tistory.com/746




그러니까 - 이런 느낌?



이렇게 잘 활용하고 있지, 클라란스 로지 코랄.
그러니까... 일본에서 삽질 환율 돈지랄 좀 했어도
괜찮아. 굴하지 않아. 난 잘 쓰고 있으니까.

.......... ㅠ_ㅠ



케이스 ★★★☆☆

이건 어차피 개인 취향 따라 다를 일이지만
난 기존의 졸리 루즈보다는 훨씬 맘에 든다.
약간 더 슬림해지고 가벼워진 건 물론이고
사각이어서 수납 및 휴대도 더 쉬워진 편.
그럼에도 클라란스 특유의 투박함이나
스크래치 친화적 유광 케이스는 아쉬움.
특별히 디자인에서 먹고 들어가는 점수는 적다.



발색 ★★★★☆

발색이 아주 뛰어난 건 아니지만
글로시한 질감에 비해서는 괜찮은 편.
특히 로지코랄은 개중에서 연한 색이지만
다른 컬러들의 경우에는 발색이 제법 된다.



질감 ★★★☆☆

가볍고 글로시하게 잘 발려서 마음에 들었는데
쓰다 보니까 입술 주름 등 부각이 있어서 아쉽다.



지속력 ★★☆☆☆

"가볍게 발리면서 발색 잘 되고 오래 가는" 컨셉에 비해
지속력은 그냥 중하 정도의 수준에 그치는 듯.
질감이 글로시하니까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한다.
사실 그 자체로는 나쁜 편이 아닌데도 불구하고,
제품 컨셉에 비해서는 지속력이 실망스러워.



총평 ★★★☆☆

색감이 매우 실용적이어서 이래저래 잘 쓴다.
그리고 도쿄에서의 삽질을 만회(?)하기 위해서라도
부지런히 바닥까지 다 쓰고 공병샷 올릴테야 -_-

난 개인적으로 잘 쓰고 있는 제품이지만
만약 살구색 립스틱 찾는 사람이 있다면
굳이 이 로지코랄을 사라고 하기보다는
다른 제품 몇 가지 추천해주고 싶다.

(쿨톤 피부에 어울리는 살구색 립스틱
... 이라는 포스팅 현재 별도 준비 중 -_-)




클라란스, 미안.
하지만 너도 나한테 물 먹였잖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05.29 13:30 러브라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오늘 업데이트 많아서 좋아요 ㅠ
    마지막 문장 압권이네요 ㅋㅋㅋ
    저도 자몽님이랑 비슷해사 참고 많이 하는데 웜톤 안받는 사람 추천 살구색 컬러 뭐있나요.ㅠ

    • 배자몽 2011.05.29 2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간 밀린 것들 폭풍 업뎃 중입니다 -_-)b
      클라란스에게는 미안하지만 - 추천 살구 립스틱들은 따로 있어요 ㅋㅋ
      (미안하다, 루즈 프로디지. 삽질하면서 사왔지만 넌 베스트에 못 들어.)
      그 아이들은 조만간 별도 포스팅으로 올리겠습니다 ㅋㅋ

 «이전 1 ··· 1137 1138 1139 1140 1141 1142 1143 1144 1145 ··· 188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