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즈알뤼르벨벳'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1.24 [샤넬] 루즈 알뤼르 벨벳, 살짝 간보는 발색샷- (8)







샤넬에서 루즈 알뤼르의 후속작으로
매트한 마무리감의 루즈 알뤼르 벨벳을
출시했다는 소식이야 진작부터 들었지만
그동안 좀 무심하게 봐넘기고 있었다.

로라와 나스 등의 연말 한정만으로도
난 이미 충분히 바쁘고 지출이 많았거든;

게다가 "매트한 마무리감"이 아무래도 걸렸다.
물론 샤넬의 립스틱은 꽤 높이 평가하는지라
매트하다고 해서 "마냥 건조한 질감"이 아님은
당연히 알고 있었지만 그래도 계절이 계절이라,
아예 립밤에 가까운 게 아니면 손이 잘 안 가서.



그런데 어느날, 약속시간까지 좀 여유가 있어서,
별 목적 없이 강남 신세계에 들러보았고,
마침 그 날 나에게는 카메라가 들려있었네.

그래서 찍어온 : 샤넬 루즈 알뤼르 벨벳 발색.




이렇게 총 8가지 색으로 출시됐더라.
광고 비주얼에 등장한 건 리얼레드인 38호.
내가 끌린 건 역시 핑크 계열인 35호 & 36호.

샤넬, 진짜 립스틱 부문에서는 진일보했어.
"매트"하다기보다는 정말 "벨벳" 같은 질감이다.
속당김 없이 이렇게 보송한 마무리라니. 

물론 그래도 어느 정도의 립케어를 필요로 하지만,
그래도 약간 회의적이던 나의 시각을 엎어버렸네.

정말이지, 꽤나 매력적으로 뽑아낸 질감.
덩달아 선명하면서도 우아한 색감까지.

겹치는 색이 많아서 굳이 구입은 안 했지만,
그럼에도 "오호라, 샤넬-" 싶었으니까.




나름, 35호 발색이지만 -
하나는 노란 백화점 조명 아래에서,
다른 하나는 푸른 지하철 아래에서,
찍은 거라서 색감은 정확하지 않다.

초점도 좀 나가고, 입술 상태도 별로였지만,
"어쨌거나 저런 느낌" 이었다는 작은 수다.

다음에 엄마 선물용으로 36호를 데려와볼까 싶다.
베이지가 감돌면서도 발색이 선명한 따스한 핑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1.25 00:02 임유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2번 강하게 입질이 옵니다-!!!!!

  2. 2011.11.25 10:56 미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37호 구입했는데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꽉 채워 발색하고서 질감에 감동ㅠㅠ 이후엔 톡톡 두드리기만 해도 빨갛게 배어나오는 엄청난 발색 덕택에 질감을 느껴볼 겨를이 없네요; 틴트처럼 사용하기에 이거 참 짐승용량이군요ㅋㅋㅋ

    • 배자몽 2011.11.27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아, 정말 매력적인 레드더라구요.
      색상은 루즈 알뤼르 14호 Passion 이랑 비슷한데 질감에서 완전 다른 매력이!
      샤넬 레드 립스틱은 역시 크고 아름다운 틴트인 건가요 ㅋㅋㅋ

  3. 2011.11.25 14:25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스 립펜슬도 테스트해보라고 권하고 싶네용~ 매트하고 오래가는데 건조하지 않다는 평이...

  4. 2011.11.29 09:59 스쿠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샤넬 립제품은... 사리도르랑 깡봉을 사야지사야지 라고, 반년 넘게 '생각만' 해오고 있네요
    그리 철저하게 계획적인 성격도 아니고, 충동구매도 종종하는 편인데
    이상하게 샤넬은 구매가 계속 미뤄져요.
    갖고 있는 립제품 - 종류 불문하고 딱 하나만! 비우고 나면 그 때 사리도르를 구매해야겠다, 는 생각은 하고 있습니다 ㅎㅎㅎ

    알뤼르보단 루즈코코 라인을 더 좋아하는 저이지만,
    여기선 32호와 37호가 제일 끌리네요. 한 번 테스트라도 받아볼까요 ㅎㅎ

    • 배자몽 2011.11.29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저도 그런 브랜드 그런 제품들 있어요. 꼭 사야지, 하면서도 이상하게 미루게 되는.
      뭐랄까, 끌리면서도 문턱이 높다고 해야 하나, 섣불리 구매까지는 않게 되는 그 무엇.
      샤넬도 꽤 그런 편이긴 하지요 ㅋ 어머니가 샤넬 립 좋아하셔서 계속 들락거리긴 하지만 :)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