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사람들이 그렇겠지만 -
나도 맥 립제품은 립글보다는 립스틱에 더 관심이 많다.
그나마 맥이 내 메인 브랜드도 아닌지라 결국
맥 립글은 내 돈 주고 사는 경우가 거의 없다시피 하지.
매장에 가도 별로 눈길을 안 주게 되고.

그런데 모 언니의 파우치를 구경하다가 우연히 보게 된 이 제품 -
정말 너무 마음에 들어서 매장 가서 구매하리라~♨
이러고 있던 차에 언니가 그냥 쓰라고 하사하심.
꺅. 감사합니다 +.+)b




요런 아이다.
사실 외형만 봐서는 여전히 특별히 관심이 안 가는,
그저 평범한 핑크색 맥 립글일 뿐.
이 제품은 그야말로 발라보기 전에는 그 매력을 모른다니까~♪




Palatial.
다소 낯선 단어일 수도 있겠지만
맥은 원래 색상 이름 가지고 온갖 언어유희를 다 하는지라
이 정도는 그냥 예사로 느껴진단 말이야 ㅋ




(출처 : 네이버 영어사전)



허허. 이름 뜻 참 거창하지.
얼마나 호화로운(?) 색인지 한번 봐줄게.




대강... 이런 정도?
그나저나 맥 립글류를 하도 오랜만에 써봐서
이런 브러쉬 타입인 것조차 잊고 있었다 -_-a
향이야 늘 그렇듯이 달콤한 초콜릿향.
(개인적으로 그리 좋아하지는 않는다;)




손등 발색!
실물만큼 잘 잡아내지 못해서 아쉽지만 -
어쨌든 화려한 핑크 베이스에 그린펄이 블링블링!
펄감 자체는 화려하지만 펄입자가 크거나 거칠지 않아.

아, 맞다.
난 원래 블루펄 or 그린펄이 가득 들어간 핑크에 약했지;

ㅡㅅㅡa





내 맨입술색이 워낙 좀 진한 편이어서
뭘 발라도 발색은 잘 안 되는 편이지만;
어쨌거나 입술 발색도 해보자.
일단, 윗입술에 살짝 -

펄감이 화려한 듯 해도 펄입자 자체는 크거나 거칠지 않아서
입술에 씹히거나 주름/각질에 끼는 현상 등은 없더라.




(형광등 조명)
펴발라보면 자연스럽게 물 먹은 듯한 핑크 색감 연출!
사실 더 오묘한 그린펄이 감도는데 사진으로 못 잡아낸 듯;




(자연광)
여전히 특유의 그린펄은 잘 안 보이네;;; 아쉬워라;
어쨌거나 저렇게 쿨한 느낌이 감도는 것이 매력이지.
더군다나 뭘 발라도 붉은기를 머금게 되는 내 입술에서
저런 쿨한 핑크를 내려면 역시 색상 자체가 다소 푸르거나
(바이올렛 핑크 계열) 블루펄/그린펄 등이 들어가야 한다니까.

게다가 내가 평소에 애용해 마지 않는 바이올렛 핑크 계열의
립스틱 위에 덧발라줘도 참 잘 어울리니 금상첨화! @.@


핑크로서의 존재감이 뚜렷한 동시에
붉은기 없이 오묘한 펄감이 감도는 것이 너무 마음에 들어!
게다가, 맥 립글 중 일부는 가끔 너무 찐득하거나
입술 주름 사이에 끼는 등 질감의 문제가 있기도 하던데
이 아이는 그런 단점도 없이 편안하게 유리알 광택을 내주니 -
정말 언니 덕에 우연히 알게 된 보석 같은 색이다... 싶다니까.
(왕언니님, 다시 한번 감사를... 꾸벅~♡)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7.06 15:09 화잇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완죤 이뻐욧! 역시 언니는 진한 색상이 어울려~ 핫핑크인것 같은데, 입술에서 과하지 않게 발색되서 에브리데이용으로도 손색없겠는데요??

    • 배자몽 2009.07.07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응응 ㅋ 보기에는 핫핑크인데 바르면
      입술색과 아주 자연스럽게 잘 어우러져~
      맥 립글 중에 이렇게 내 스타일이 있을 줄이야;

  2. 2009.07.07 00:23 스모키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그때 그거... 맞지용? ㅎㅎ
    근데 그때 노란 조명아래서 봐서 그런지
    붉은 베이스에 초록펄이 강렬하게 느껴졌는데
    사진으로 보니까 핫핑크 같애요 ㅎㅎㅎ

    그나저나, 다시 생각해보니
    우리집에 있는 맥 립글들은 다 팁인데,
    쟈는 브러쉬네요??
    라인이 다른건가효? ㅎㅎㅎㅎ

    쨌든 잘어울려효 +_+

    • 배자몽 2009.07.07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것 맞다네 ㅋㅋ 완전 마음에 들어!!!
      핫핑크스러운 선명 핑크에 그린펄 잔뜩이라우.

      팁과 브러쉬의 미스터리는... 나도 잘 몰러;
      맥 립글류가 거의 없어서 -_-a

  3. 2009.07.07 20:50 구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린펄은 제대로 잡힌듯! +_ +
    나도 맥 립글은 한번도 안 써봤는데... 은근 괜찮은가봐요 ㅋ




올해 초에 나왔던 [맥]칠 컬렉션 (Chill Collection)
강렬한 비주얼의 데임 에드나 컬렉션과 함께 발매되는 바람에
어찌 보면 대중적으로 주목은 덜 받았지만,
나름 겨울 시즌에 잘 맞는
매력적인 라인이었다고 생각해.
비록 구매는 거의 안 했지만서도 ㅋㅋ

참고로 아래는 데임 에드나 비주얼;


여장 남자 코미디언에 대한 거부감은 딱히 없고
보라색 또한 평소에 꽤 좋아하는 컬러긴 하지만
이 데임 에드나 라인은 저 안경 스티커가 마음에 안 드는 데다가
색감도 그닥 내 취향이 아니어서 구매욕이 0에 육박했지;
아니나 다를까, 정말 잘 떨어지고 보풀까지 일어난다고 하더라;


사실 이 데임 에드나 라인 뿐만이 아니라
얼음, 눈, 겨울을 테마로 한 칠 컬렉션 역시

딱히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서 좀 시큰둥했다네.
게다가 자글자글한 펄감을 특징으로 하는 제품들이
컬렉션의 메인이어서 그런지 더더욱 관심 밖;
(평소에 맥의 쫀득한 립글로스 제품들,
특히나 펄땡이 작렬하는 제품을 좋아하지 않기에.)

그런데 이거 하나만은 면세점에서 우연히 사게 됐네.
립글라스 '아이스스케이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렇게 생겼다.
모양이야 뭐 원래 맥 립글 생긴 그대로고
색감은 펄감이 강하지 않은 핑크.

그런데 이 펄감에 반해서 샀다;
정말 잔잔하고 은은한 진주 느낌의
핑크펄 & 블루펄 입자가 매력적이어서.
색감도 펄감도 강하지는 않지만 보는 각도에 따라서
오묘하게 다르게 연출되는 것이 예쁘더라고.
어찌 보면 청순하고, 어찌 보면 섹시하고... 오호라.




햇빛에서 보니까 뭐 어째 평범해보인다.
펄감은 정말 너무 고와서 육안상으로는 보일락 말락 할 정도.




좀 더 밝은 데에서 봐도 마찬가지;
하지만 펄감은 분명 존재한다 ㅋ




쌩입술에 얹어본 상태 -_-*
보일런지 모르겠는데 오묘한 홀로그램 핑크가 느껴진다.
보는 각도에 따라서 블루, 화이트, 핑크 들이 보이기도.
하지만 각 펄들의 존재감이 강하다기보다는
자연스럽고 맑게 어우러지는 듯한 느낌.




입술 전체에 좀 넉넉히 발라준 상태.
뭐, 내 입술색이 워낙 주장이 좀 강해서 -_-a
제품의 단독 발색은 잘 보이지 않긴 하지만
그래도 대강 이런 느낌 정도?

사실 내 입술에서는 핑크 발색은 커녕

이 제품 특유의 홀로그램 펄도 좀 중화되어 버린다.
물론 그 자체로도 매력적이긴 하지만
리뷰를 쓰려고 하다 보니까 제품의 발색을
좀더 극대화해서 한번 볼까? 라는 생각도 들더라고.

그래서 생각한 것이 -
입술색을 싹! 가려주는 매트한 딸기우유 핑크 립스틱과
함께 매치해보면 어떨까? 라는 것.




여기서 등장한 [맥] 헤더렛 컬렉션의 '멜로즈 무드'
전설적인 바로 그 분.

헤더렛 컬렉션의 립제품에 대한
상세한 지름샷 및 감상은 아래 포스팅 참고 :
http://jamong.tistory.com/253

그리도 희귀하고 몸값 비싼 분이지만 -
난 지인들에게 조금씩 잘라줘서 저런 모양으로 남았다.
(대인배. 훗.)

사실 몹시 구하기 힘든 아이고
나름 매력적이긴 하지만
바닥까지 다 쓸 정도로 내 애용 컬러는 아니기에.

어쨌든 한번 써보자.




이토록 선명하고 형광기 도는 크레파스 핑크!
질감은 몹시나 매트하다.
입술 관리 잘 안 한 채로 바르면 그야말로
각질들이 "저, 여기 있어요~" 라고 우수수 일어나지;
어쨌든 내 입술 본연의 붉은기 따위는 싸그리 감추고서
매트한 딸기우유색으로 만들어주는 제품이다.

그럼, 이 제품을 바른 후에 아이스스케이프를 발라보자.




약간 그늘에서 찍은 사진.
멜로즈 무드 특유의 강렬하고 조금은 부담스러운;
형광 핑크를 부드럽고 촉촉하게 중화시켜준다.
그러면서 아이스스케이프 특유의 홀로그램 쿨 핑크
색감이 딸기우유색 위에서 잘 어우러지는 편이지.

"기왕 멜로즈 무드를 쓰는데 색감을 뭐하러 중화해? -_-"
라고 생각하는 사람에게는 딱히 매력적이지 않을 궁합일지도.
하지만... 난... 평소에 일할 때에는 멜로즈 단독 발색이
사실은 좀 부담스럽단 말이지... 후우 -_-a




햇빛에서 찍은 사진.

색감은 그렇다 치고 -
질감 궁합은 좀 아쉽더라.

쫀득하고 색감이 약한 립글로스와 함께 쓸 제품이라서
일부러 글로시/쉬어한 제품보다는 매트한 립스틱을 골랐는데

매트한 멜로즈 무드 + 쫀득한 아이스스케이프
= 입술 주름과 각질 사이에 다소 뭉치고 끼는 현상...
이 되더라는 말씀.



결국 :
아이스스케이프는 색감이 약하다고 해도
아무래도 단독 사용하게 될 듯 해.
그 자체로도 매력 있으니까 ^^

하지만, 향후에 맥 립글라스는 에지간히 반하지 않고서야
역시 잘 구매하지 않게 될 듯 하다.
질감이 내 취향이 아닌지라.
아이스스케이프, 넌 색감이 매력적이니까 한번 봐주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작년 초여름에 헤더렛 대란을 일으켰던 MAC.

저기, 난...
사실 이거 살 생각 없었고...
남들이 매장 문 열기 전부터 줄 서서 난리칠 때
느긋하게 늦잠 자고 내 할 일 하다가
오후 즈음 해서 머리 하러 미용실 가다가
가는 길에 맥 매장에 한번 들러나봤을 뿐.
다들 갖고 싶어서 숨 넘어가는 그 멜로즈무드,
실물이나 한번 구경해봐야지~ 이러면서.

매장 가서도 직원분이랑 술렁술렁 수다 떨면서
이것저것 구경하고 테스트해보고 놀다가
한참 후에야 그냥 지나치듯이 한번 물어봤다.



나 : (멜로즈무드 만지작거리면서) "이거 품절이죠? ^^"

직원 : (미안해하면서) "네 ^-^; 너무 인기라 아까 다 나갔어요."

나 : "그럴 줄 알았어요~ ㅋㅋ"

직원 : "어떡하죠~"

나 : "아뇨, 뭐 괜찮아요. 알고 왔어요 ㅋㅋ"



이러면서 은근슬쩍 립글라스 중에서
무난한 스탈렛키스랑 보너스비트 집어들고
이거나 살까~ 이러고 있는데 문득 그 직원분 왈...



직원 : (속닥) "저기요..."

나 : "네? ^^"

직원 : (속닥) "사실은 제가 멜로즈무드 2개 쟁여놨거든요.
원하시면 하나 빼드릴테니까 가져가세요~"

나 : (헉) "아, 네? 전 괜찮은데..."

직원 : "아니에요. 괜찮아요.
너무 이쁘고 흔치 않은 컬러라서 몰래 2개 쟁였는데
2개까지는 못 쓸 것 같으니까 가져가셔도 돼요."

나 : "정말 괜찮으시다면... +.+"



... 이래서 사게 된 거다.
그 희귀한 제품이 제 발로 걸어들어왔는데,
그 직원분이 그렇게까지 말씀해주시는데,
안 사오면 그것도 예의가 아니지 말입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유야 어찌 됐든 간에 -
다시 봐도 이쁘구나.
반짝반짝 헤더렛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립글라스
- 스탈렛 키스 (Starlett Kiss)
- 보너스 비트 (Bonus Beat)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그 문제의 립스틱
- 플래시팟 (Flashpot)
- 멜로즈무드 (Melrose Mood)

멜로즈무드... 멜로즈무드...
그 문제의 멜로즈무드...
정가 2만2천원이면서 그 희소성 때문에
일부 중고 사이트들에서 몸값이 20만원까지
솟구친 적이 있다는 전설의 멜로즈무드;;;
(미친 거 아냐? -_-a)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플래시팟은 어찌 보면 무난한 누드 색상이다.
매트하고, 펄없고, 선명한 누드.
이런 컬러 하나 필요한 김에 케이스 예쁜 이걸로 사지 뭐!
라는 생각으로 샀는데 막상 나중에 구매하게 된
크림쉰 라인의 크림드누드 색상에 밀려서
나한테서 생각보다 큰 사랑 못 받은 아이지;

(나중에 다 쓰면 크림드누드 내용물을
이 케이스에 끼워서 쓸까... 이러고 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이것이 문제의 멜로즈무드.

형광 크레파스처럼 선명하고 또 현란한 핑크색이다.
굉장히 독특하면서도 난해한 색이어서
화장을 평소에 곧잘 하는 사람이 아니면
사실 활용도는 낮을 수도 있는데
이 아름다움 때문에, 그리고 희소성 때문에
말도 안 되는 몸값을 구가하지.
박스째 새 제품이면 더더욱 말도 못 한다.

고백한다.
나도 이 제품 오랫동안 개봉 안 하고 보유하면서
몇번쯤은 몸값 올려서 팔고 싶은 유혹을 느꼈어.

화장품 벼룩 재테크를 반대하는 입장이긴 하지만 -
이 제품은 나에겐 없어도 되는 제품인데
이윤은 그만큼 남으니... 어찌 마음이 안 흔들렸으랴.

하지만 결국 자꾸 마음 흔들리는 게 싫어서
최근에 확! 개봉해서 사용해버렸다.
심지어 립팔레트 만드는 걸들에게 덜어주기까지 했지.

뭐, 큰 이득의 기회를 차버린 걸지도 모르지만
이렇게 하는 쪽이 더 마음은 편한 것 같아.

하여튼 2만원대 립스틱 하나 때문에 별꼴이야.
멜로즈무드, 너 그렇게 대단하냐?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1.22 08:55 신고 TISTORY 운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배자몽 2009.01.22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앗, 이럴 줄 알았으면 멜로즈무드 & 플래시팟 발색샷도 같이 올릴 것을;;
      안타깝네요 -_-a 나중에라도 발색 추가 첨부해야겠어요;;

  2. 2009.01.22 09:49 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자몽향기님이시다.
    혹시 화장품나라에 자몽향기님 맞으신가영 +ㅁ+ 왕 메인 축하드려영~~~

  3. 2009.01.22 10:09 지나가다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발색샷도 보고싶어요~!! 꼭 올려주세요~ㅋㅋ 너무너무 궁금해요 도대체 얼마나 에쁘길래 희소성이!!

    • 배자몽 2009.01.22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 나중에라도 추가해서 올릴게요~
      그런데 제품 자체가 독특하고 강렬해서 이쁜 것도 있지만
      이 케이스의 외관 때문에 더더욱 프리미엄이 붙는 것 같아요;
      립스틱 중에서도 이 멜로즈무드가 헤더렛 케이스와 잘 어울리거든요.
      막상 가지고 있어도 활용을 잘 못 하는 분들도 많답니다 -^;

  4. 2009.01.22 10:49 qufquf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케이스도 디게 이쁘네요ㅎㅎㅎ

    • 배자몽 2009.01.22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품도 제품이지만, 저 케이스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동분서주했어요 ㅋ
      아마 맥 한정 대란 중에서 가장 숨가쁜 시리즈가 아니었나 싶기도 해요~

  5. 2009.01.22 12:07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왜 메인인지..ㅋ

  6. 2009.01.22 12:59 이쁘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립스틱 정말이쁘네요. 역시 MAC 이라는 생각이.. 색깔너무 맘에들어요ㅠㅠ
    아 사고싶다...흑

  7. 2009.01.22 13:24 와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맥이다 립하면 맥이죠 나두사구싶다 흑흑
    발색샷기대할께요~궁금함 > <ㅋ

  8. 2009.01.22 13: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저는 맥 돌리돌리밖에 없는데 ㅋㅋ 발색은어떤가여..?
    케이스가 너무이쁘네여
    누드색상 색깔 너무 궁금 ㅋㅋ

  9. 2009.01.22 16:41 고팀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게 그 소문으로만 듣던 그 아이템이군요~
    발색샷이 넘 궁금해요
    저런 색 잘 안 받는 스탈이라 이미지 변신 해보고 싶다라는~
    담에 발색샷 부탁드려요~

    사고 싶어도 못 산다뉘 참 ㅠ.ㅠ
    안 판다 그럼 더 사고 싶은게 사람의 심린거 같아요 ㅎㅎ

  10. 2009.01.22 2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2009.01.22 20:31 직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깔 넘넘 예쁜것같아요~부러워요!!!20만원짜리립스틱!!!
    멜로즈랑 플래시팟 발색샷 보고싶어요.
    발색샷 꼭올려주실꺼죠? 20만원짜리 그 아름다운빛깔을보고싶네요..

  12. 2009.01.22 20:32 직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궁금한게 있는데..
    저거 네게 다해서 얼마에 사신거에요?

  13. 2009.01.22 2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저한테도 있는데...;; 저는 쉽게..구했는데....;; 구하기 어려운거였군요...20만원이라....우와..

  14. 2009.01.22 2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만원대 립스틱이 20만원까지 솓구친 립스틱이라면 저도 사고싶네용 근데 화장은 못하는지라;;; 바르면 우끼겠당;; ㅋㅋ

  15. 2009.01.22 22:54 융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헤더렛을 다음 메인에서 보다니 괜히 반갑네여ㅋㅋ
    담에 나올 키티도 헤더렛만한 경쟁이 예상되는ㄷㄷ

  16. 2009.01.22 23:32 헐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지만 아무리 이쁜 립스틱이 있어도 누가 바르냐 에 따라 다르다능..;;;

  17. 2009.01.23 00:31 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정말 궁금한건...
    어울리나요?
    본인에게 어울리는지..
    아님 그냥 다들 예쁘다는 얘기에 산건지
    어울린다면 금상첨화
    만약 아니라면 ㅠ.ㅠ

  18. 2009.01.23 04:27 하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만원까진 아니구요 6만원정도까지 올라가요ㅋㅋ 이거 소화못하는분들 너무많던데 ㅋㅋㅋㅋㅋㅋ특이한색이라 딱보면 멜로즈바른줄 알겠더라구요 ..그저웃길뿐ㅋㅋㅋㅋㅋㅋㅋㅋㅋ

  19. 2009.01.23 06:17 한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 20만원?? 작업하냐? 쌩쇼를 해라! 찌질이들~
    니 인생도 한정이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