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건디아이섀도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2.24 잠시 나를 스치고 간 지름신... 비세 글로시 리치 아이즈 (7)

 

 

 

 

한동안 화장품, 특히 아이섀도우 류의 색조 제품은

겹치는 색 처분하고 있는 것만 쓴다는 주의로 살아서

어지간한 제품에는 구체적 구매 의사가 안 생기더라.

 

좀 괜찮아 보이기는 하는데 색감이 비슷비슷해...

예쁘긴 한데 케이스가 귀찮아서 손이 안 갈 것 같아...

기껏 화장대 재고 줄여놨는데 또 늘어나는 거 별로...

 

그런데,

어설픈 올 겨울 추위가 가시고 설핏 봄의 예감이 오니

아니나 다를까 겨우내 잠자던 메이크업 욕심이 스멀스멀;

 

특히 그 중에서 구매 직전까지 갔던 강력한 후보는 바로!!!

 

 

 

 

 

 

비세 글로시 리치 아이즈

(두둥)

 

심지어 국내에는 정식 수입 판매되지도 않는 브랜드라

(굳이) 구매 대행 등으로 사야 하는 건데도 불구하고;

 

또한 그렇기 때문에 국내에는 유저층이 상대적으로 적어

제대로 된 리뷰나 발색 등을 찾아보기 힘든데도 불구하고;

 

어느 날, 이게 그토록이나 갖고 싶어졌더랬지... (먼 산)

하필이면 또 일본에 계신 분이 구매대행 신청 받길래;;;

게다가 난 블링블링 화려하고 괜히 묵직한 디자인보다

일본 드럭스토어 브랜드의 저 심플한 케이스가 좋은걸.

 

그리고, 일본산 제품을 쓰네 마네 각자 입장은 갈리지만

화장품을 포함한 케미컬은... 하아, 일본이 기똥찬 게 사실.

게다가 아이 메이크업류는 아직까지도 너네가 갑이다, 갑.

나도 클렌징이나 기초는 일본산을 다소 기피하는 편인데

메이크업은, 에헤라, 뭔 상관이랴 싶어서 신경 안 쓴다 ㅋ

 

 

 

 

 

 

그 많은 일본 브랜드 섀도우 중에서도 왜 하필 이거?

싶을 수도 있지만 사실 일본에서는 꽤 인기 제품이다.

특히 메인의 저 버건디 PK-3 컬러는 베스트 오브 베스트.

 

바로 그 버건디 컬러가 내 하트 바운싱의 시발점이었는데

이게, 보다 보니까, 색상을 도저히 못 고를 수가 없는 거다;

 

그렇다고 같은 시리즈 내에서 2-3가지 색상을 모아대는 건

화장품 재고 단순화의 법칙에 반하는지라 내키지 않고...

 

어떡해?

어떡하지??

어떡합니까???

 

 

 

 

 

 

물론 이 욕망의 시발점은 PK-3 버건디 팔레트인데,

 

PK-2 핑크 컬러가 보다 청순하고 유용할 것도 같고,

그러면서도 눈이 부어보이는 핑크는 아닌 것 같고,

 

한편, BR-1 코랄 브라운은 얼핏 심심한 듯 보이지만

그야말로 버릴 색 하나 없는 알 to the 찬 음영 구성,

 

그럴 바에야 보다 쿨톤 코코아색이 감도는 BR-5가

내 피부색에는 더 잘 어우러지는 브라운인 것도 같고,

 

나중에는 GR-8의 카키 베리에이션도 좋아보이고...

(그래도 이 와중에 PU-4와 BL-7은 아웃오브안중 ㅋ)

 

마음은 콩딱콩딱 여기저기 왔다갔다 하고 있는데

국내에서는 판매를 안 하니 발색을 해볼 수도 없고;

 

Aㅏ.............................. ( 'o')

 

그렇게 고민만 며칠 주구장창 하다가 결국에는 포기;

그냥, 언젠가, 내 직접 일본에 가서 실물 보고 사리라;

 

 

 

 

 

 

그래도, 여전히 가장 욕망 돋는 건 바로 이 PK-3 :)

 

잡생각 치우고 그냥 이 색상으로 하나 구매해도 됐겠지만

그랬다가는 다른 색들도 사고 싶어질 것 같아서 일단 홀드;

 

 

 

 

"그렇게 스치고 간 지름신이었다" 라는 게 요지였는데

어째 글을 쓰다 보니까 한층 더 강렬하게 갖고 싶어졌다.

 

... 그러므로 황급히 이 포스팅, 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2.27 22:34 kat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부어보이지 않으면서 청순하게 예쁘되 데일리로 쓸만하게 무난해야하고, 핑크버건디계열 음영도 가능한 4색구성 섀도 팔레트..게다가 '글로시'하다는 제품명까지....저를 위한 커스터마이징같네요;_; 딱 저런 섀도팔렛 찾아 열렙중이었거든요ㅋㅋㅋㅋㅋ 전지현이 별그대에서 바르고 나왔다는 샤넬 4구 537도 보고왔는데 뭔가 제 눈엔 묘하게 뜨고(물론 준비물인 전지현 얼굴을 갖추지 못한 탓도 있지만ㅋㅋㅋㅋ)...다시 블로그 탐색중이었는데 이런글을 보다니!! 지인중에 일본가는 애들 붙잡고 물어봐야할까봐요ㅋㅋㅋbr-5도 쿨톤음영에 기가막힐것같은데...?! 두개를 사야하나;_;

    • 배자몽 2014.03.01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말이 그 말이지 말입니다! 저 절묘한 구성 어쩐대요. 핡핡.
      국내 오프라인 구매가 가능했더라면 진작에 그냥 질렀을 거에요.
      지금 구매대행 모집 글에서 손가락이 계속 드릉드릉 하는 중 ㅋ
      이러다가 언제 구매 인증 및 발색샷 올라오는 거 아닐까요 -_-

  2. 2014.03.06 00:18 쥴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얀님 블로그를 거쳐 자몽향기 블로그를 알게된 숨어있는 코스메덕후(?)입니다 ㅎ 저는 2달전 일본가서 PK-3 사왔는데 넘 이뻐요! 이 글보니 더더 다른 색도 사고프네요! 이때 같은 라인 블러셔도 무지 이뻐서 2개 사왔거든요... 근데 아마 비세라인은 시즌 별로 나와서 아주 늦게 일본가시면 없을지도 몰라요^^;...근데 다른 이쁜데 더더 많은게 함정이지만요 크크~

    • 배자몽 2014.03.06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
      라얀님 블로그는 저도 수년째 즐거이 발걸음하는 곳이지요 ㅎㅎㅎ
      비세, 사야 하나 말아야 하나, 계속 보고 보고 또 되돌아보고 있는데
      이런 간증(?) 댓글이 달리면, 또 마음이 살랑살랑 흔들리곤 합니다ㅋ
      이렇게 계속 간만 볼 바에야 비싸지도 않은데 그냥 사겠다 싶기도;;;
      게다가 블러셔까지 궁금해지네요 ㅋ 발색샷 정말 희귀하던데... 킁...

  3. 2014.12.25 11:17 라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ㅋㅋㅋ 저도 일본에서 사와서 쓰고 있는데 (저 호수로) 생각보단 질이 좋은편은 아니었어요. 후기도 칭찬 일색을 보고 가서 ㅠㅠ 발색력도 약하고 펄도 딱히 예쁘단 느낌은 없습니다.. 다만 가루날림 적고 다 올려도 너무 진하지 않고 색감은 예쁘게 올라와요. 하지만 피그먼트 자체가 적게 섞인 것 같고 케이트나 마죠리카 마죠루카의 비슷한 계열 드럭 아이섀도우에 비해 비슷한 가격대에... 그보다 고품질은 결코 아니랍니다 ㅋㅋ

    • 라라 2014.12.25 1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특히 맨 왼쪽 상단에 핑크색? 부분은 실제로는 흰색에 가깝고요.... 진짜 바른건지 만건지 발색 자체가 거의 안보입니당 그렇다고 펄이 보이나 하면 그것도 아닌..... 나머지 세개는 섞어쓰면 예쁘긴 해요 여러번 발라야 해서 그렇지ㅜㅜㅜ 글로시함은 단한번도 느껴본 적이 ㅋㅋ 발색력 약한 데일리 섀도 찾는 분께는 추천하는데... 저는 음 그냥 만얼마 주고 샀으니 쓰자- 정도에요 ㅋㅋ

    • 배자몽 2014.12.28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평가들이 다양하군요 ㅎㅎㅎ 하기사 비싼 돈 주고 해외구매까지 했더라면 또 기대치 대비 실망했을 수도 있겠네요. 그런데 제가 실물 안 보고 구매하는 걸 은근히 잘 안 해서 막상 그렇게까지는 잘 안 하게 되더라구요. 베스트 시나리오는 제가 직접 일본 여행을 가서 마음 편하게 테스트해보고 재미로 구매하는 건데 말입니다. 실물 보기 전까지는 계속 궁금할 것 같긴 해요 ㅎㅎㅎ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