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추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9.07 드디어 데려온 소니 알보칠- (α57/a57/알파57/소니DSLR/소니DSLT) (3)

 

 

 

 정말 오래도 지켜보고 고민하고 벼르다가

드디어 이번 주에 소니 a57, 일명 알보칠 입양!

(물론 그래봤자 내가 멋대로 붙인 이름이지만 ㅋ)


내 카드 긁으면서 이렇게 기쁠 수가 있다니 ㅠㅠ

진짜 입이 헤벌쭉 찢어져서 다물어지지 않더라.

하긴 그것도 그럴 것이, 이건 충동 구매가 아니라

자그마치 몇 개월을 심사숙고하면서 계획한 거라!


정말 내 머리 속에는 풍악이 울리고 있었음-_-

덩기덕 쿵더러러러 쿵기덕 쿵더- 아앗싸-




 



사장님도 박스를 건네주면서 하시는 말씀이,

(구매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혹은

결제 도와드리겠습니다, 이런 게 아니라

"축하드립니다"였는데 그게 그리도 좋더라.


뉴베이비를 손에 넣은 덕후의 기쁨을

헤아리는 듯한 멘트였습니다요 -_-b


나 앞으로 단렌즈랑 기타 장비 구매할 때도

이 가게랑 이 사장님 단골할 것 같아 ㅋㅋㅋ

(그러니까 중고 35.8 들어오면 바로 연락주세요;)




 

 



아아, 조금 있다가 자세히 열어서 봐줄게.

그래봤자 다 빼고 가장 기본적인 번들 키트.




 

 

 

 

 

 

 

 

IT 기기 리뷰는 원체 내 분야가 아니어서 안 쓰고

특히 개봉기에는 별로 관심 없는 편이라서 -_-

그냥 대강, 입야의 기쁨을 기록하는 의미로 올림;


올림푸스 e420 (... 이었나?)

캐논 550D 를 거치고 내 세번째 DSLR.

그리고 내가 고민해서 고른 첫번째 기종.


어이구, 이쁜 내 새끼.



기특한 점 리스트 :


- 비교적 착한 가격.

번들킷 + 메모리 카드 100만원 미만에 데려옴!


- 아담한 사이즈와 가벼운 무게.

캐논에 탐론 쓰다 보니 잊고 있었던 것;

세상에, 이렇게 어깨가 가벼울 수가 ㅠㅠ


- 절묘한 손맛

캐논 550D 혹은 600D의 그립감이나 셔터감은

많이 써봐서 익숙하지만 40D를 써보고 느꼈다.

아, 손맛의 궁합이 이토록 중요하구나, 라는 걸.

(40D는 내가 써본 기종 중 궁합이 제일 안 좋아서;)

알보칠은 손이 착 감기는 맛이 아주양 내 취향이여.


- 스위블 액정

구매 전에는 그리 중요하게 생각 안 했는데

막상 써보니 정말 감사한, 스위블 액정!!!


- 다양한 필터 기능

아직 다 탐구는 못 했지만, 쏠쏠한 요소 ㅋ


그 외 기타 다수... 글 길어질 것 같으니 후략;





여하튼 나 요즘 알보칠 덕분에 완전 신났어 -_-b

참, 위의 사진들은 당연히 넥삼이(nex-3)로 찍은 것!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7.14 15:32 서화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앞에 하이마트로 마구 뛰어가서 "결재 해주세여 !!" ~~~ 하고 싶네요 ~~ ^^

  2. 2013.07.14 15:36 서화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년 9월에 구입을 하신 이후,
    현재 인터넷 가격을 보니, a57 , a58 그리고 a65 의 가격이 엇비슷 한데요 ...
    자몽향기님 ! ~ 만약에 지금 다시 구입 하신다면, 셋중에 어떤 것을 구입 하실지요 ? 또는 추전 하실 DSLR 이 있으신지요 ?

    • 배자몽 2013.07.24 1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 이건 좀 미묘한 것이...
      전 소니 초급기/중급기 수준은 이제 만족할 만큼 써봤기 때문에,
      다음번에 기변할 때에는 아예 캐논 6D를 노리고 있거든요;;;;
      각자의 니즈가 다른 법이라 쉽게 말할 수가 없네요 이거 ㅋㅋㅋ

      이러다가 제 A57 내놓을 테니까 데려가시라고 할 기세 -_-;;;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