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잉기억증후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1.01 [독서일기] 모든 것을 기억하는 남자 by 데이비드 발다치 (e북)

 

 

 

 

 

 

저자 : 데이비드 발다치

역자 : 황소연

 

형태 : e북

 

책 소개 :

 

완벽한 기억력이 간과한 단 하나의 사실, 기억하지 못하는 단 한 사람은 누구인가!

데이비드 발다치 장편소설 『모든 것을 기억하는 남자』. 과잉기억증후군을 앓고 있는 한 남자가 가족의 죽음을 목도하고 살인자를 추적해나가는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스릴러이다. 2미터에 달하는 키에 100킬로그램이 한참 넘는 몸무게, 지저분한 행색에 무성한 수염을 하고 좁은 여관방에서 하루하루 죽지 못해 사는 남자 에이머스 데커. 한때는 그에게도 집이 있었고 직업이 있었고 사랑하는 가족이 있었다. 오랜 잠복근무를 마치고 돌아온 그날, 처참히 살해된 가족의 모습을 발견하기 전까지는.

데커는 누구보다 뛰어난 형사였지만 결국 범인은 흔적조차 찾을 수 없었고, 자책감에 시달리며 괴로워하다 집과 직업을 잃고 노숙자나 다름없는 신세로 전락한다. 그러나 2년 뒤, 약에 취한 것 같은 세바스찬 레오폴드라는 남자가 경찰서로 걸어 들어와 범행을 자백하면서 모든 것은 달라진다. 그는 데커가 세븐일레븐에서 자신을 무시했기 때문에 그의 가족을 죽여버렸다고 자백한다. 그러나 데커는 그가 진범일 리가 없다고 생각한다. 그의 기억에 세바스찬 레오폴드라는 사람은 없고, 데커는 과잉기억증후군, 즉 모든 것을 기억하는 사람이기 때문이다.

한편, 데커가 졸업한 맨스필드 고등학교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학생 네 명과 교직원 세 명이 희생당한다. 범인이 마법처럼 사라진 가운데, 이 사건과 데커 가족의 살인사건이 연관되어 있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사건은 전혀 다른 국면을 맞게 되는데……. 이제 영리한 데다 잔인하기 짝이 없는 범인을 잡기 위해서는 저주 같던 그 능력을 십분 발휘해야만 한다!

 

저자 소개 :

 

1960년 미국 버지니아주 리치몬드에서 태어났다. 버지니아대학교에서 법을 전공하고 워싱턴 D.C.에서 9년 동안 변호사로 일했다. 3년에 걸쳐 틈틈이 쓴 첫 소설 『앱솔루트 파워』(1996)가 세계적인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화려하게 데뷔한 후 20여 년 동안 30편이 넘는 스릴러와 미스터리를 써냈다. 그의 작품은 출간되는 족족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는 것으로 유명하며, 80개국 45개 언어로 출간되어 전 세계적으로 1억 1천만 부가 팔렸다. 출간 수익을 기준으로 발다치는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인 범죄소설 작가'다. 발다치는 주로 대통령 선거를 둘러싼 암투, 정치권의 권력 남용, 사법제도 주변에서 일어나는 추잡한 일 등 사회현상과 비리를 고발하는 정통 스릴러를 써왔으며, 특히 변호사 경험에서 나온 해박한 법 지식이 돋보인다. 신작인 『모든 것을 기억하는 남자』 역시 언론과 경찰 조직, 사법제도에 대한 탄탄한 지식을 바탕으로 개인적 비극을 영화처럼 드라마틱하게 그려낸 미스터리 스릴러로, "미국 스릴러의 걸작 탄생"이라는 극찬을 받으며 미국과 영국, 호주에서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했다.

 

 

**************

 

 

나의 휘갈김 :

 

간만의 독서 일기! 2016년에 읽은 책들을 연말 전에 다 기록해두지 못했다. 올해에는 읽은 책들을 그때그때 잊어버리지 않게 휴대폰 메모에라도 써둬야지. 그리고 내용이 다소 짧아지더라도 가급적이면 그때그때 써야겠다... 시간 지나고 나니까 내 소회가 가물가물해져;;;

 

애니웨이, 작년에 읽은 픽션 중에서 상당히 순위가 높은, 모든 것을 기억하는 남자. 말 그대로 모든 것을 기억하는 과잉기억증후군의 남자, 그의 시선을 촘촘히 따라가는 재미가 쏠쏠한 책이다. 혼동 속에서 기억의 퍼즐을 꿰맞추는 행적에서 일종의 대리만족을 느낀달까.

 

역시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이기 때문에 내용에 대한 스포일러는 생략하고! 영민한 플롯, 빠른 전개, 그리고 반전으로 '잘 짜여진' 소설이다.

 

그리고 이런 스토리를 엮어낼 수 있는 작가라면, 그의 전작들도 찾아 읽어봄이 마땅하리라는 생각 또한 함께 든다. '앱솔루트 파워'를 포함한 그의 다른 작품들은 아마도 2017년 독서일기에 등장하지 않을까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