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자르트캔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12.31 캔들과 함께 마음의 평화를... (7)

캔들과 함께 마음의 평화를...

Posted by 배자몽 지름의증거 : 2012. 12. 31. 00:30

 

 

 

 

 

 

한 차례의 폭풍이 지나고 나서 연말을 맞으려니

마음이 못내 헛헛해서 자꾸 캔들을 사들이고 있다.

 

의외로 연말에 잡혀 있는 일정은 별로 없기 때문에

방에서 캔들 하나 켜두고 책 읽는 시간이 늘었거든.

 

이런 소비자의 마음을 미리 읽기라도 한 것인지

각 브랜드에서 다양하게 제품들을 출시해줍디다.

 

양키캔들도 여럿 주문해놨는데 아직 미배송 상태;

우드윅은 진작부터 사고팠는데 아직도 못 데려왔네.

오프라인 판매처가 적으니까 자꾸 잊어버리더라고.

 

 

 

 

 

 

아리따움

크리스마스 티라이트 캔들

 

아리따움에서 마스크팩 사다가 보이길래 그냥.

사실 티라이트라서 별다른 향이나 특징은 없는데

그냥 적당히 가볍게 크리스마스 기분 내기엔 좋다.

 

올해 난 크리스마스와는 거리가 멀었지만 말이야.

 

 

 

 

 

 

마트형 캔들

 

이건 내가 구매한 건 아니고 크리스마스 이브 파티 때.

포토스쿨 사람들끼리 오피스텔에 모여서 옹기종기 노는데

빛과 분위기가 필요하다면서 굳이 사온 이런저런 캔들 ㅋ

 

그런데 티라이트들, 홀더 없이 테이블보 위에 늘어놨다가

촛농 줄줄 흐르고 묻는 대참사가 일어났더라는 후문이.

 

 

 

 

 

 

닥터자르트

헬프 미 힐링 캔들

불가리운 로즈

 

영화 보러 간 용산에서 닥터자르트를 구매하다.

아무 생각 없이 아이파크몰 구경하고 다니는데

거기에 닥터자르트 단독 매장이 떡하니 있더라고.

 

안 그래도 세라마이딘 세트는 사려고 벼르던 차에

10만원 구매 사은품으로 정품 캔들을 준다고 하네?

심지어 저 불가리안 로즈는 물량이 딱 하나 남았어?

 

그래서, 아무런 죄책감 없이 구입완료-_-v

 

시간 나면 별도의 포스팅을 올리도록 해보겠지만

닥터자르트 세라마이딘 시리즈, 진심으로 추천!

단박에 올해 크림류 베스트에 등극해버릴 기세여.

 

 

 

 

 

 

오리진스

Get Warm

 

한동안 발걸음을 잘 안 하던 오리진스에 들러봤는데

올 연말 한정이 조용조용히, 하지만 괜찮게 빠졌더만.

특히 3가지 향으로 출시된 대용량 캔들이 물건입디다.

 

이여사 탄신 공물 사러 갔다가 내 것까지 사버렸...

그녀에게는 라벤더향의 Keep Calm 을 선물하고

나는 시트러스향이 가미된 Get Warm 으로 골랐다.

 

사실 마음 같아서는 3가지 향 다 데려오고 싶었어.

이러다가 계속 생각나면 연초에 깔맞춤 완성할지도.

 

한정 캔들에 눈길이 가서 간만에 오리진스 훑어봤는데

그간 내가 잊고 있었던 실속 제품들이 참 많긴 하더라.

내년 상반기에는 오리진스 좀 핥아줄 듯한 예감이 :)

 

심지어 롯데본점 오리진스 매장의 친절한 직원분,

계산할 때 보니까 나랑 동명이인이었어 ㅋㅋㅋ

이건 단골하라는 계시? (야, 갖다붙이지마...)

 

암튼, 오리진스 캔들은 깔맞춤을 심각하게 고려 중;

 

 

 

 

 

 

이니스프리

러브유 스위트 베리 캔들

 

아니, 사진이 대체 왜 이렇게 흔들렸다요.

하지만 다시 찍기 귀찮으니까 그냥 넘어가자.

 

연말에 빠질 수 없는 이니스프리 한정 캔들.

멤버십 데이를 놓치는 바람에 정가 주고 샀지만;

 

이번에는 홈퍼퓸 라인에서는 베리 캔들만 사고,

선물용으로 쓸 핸드크림 세트만 넉넉히 데려왔다.

 

향도 거의 안 나고 소진 속도도 빠른 게 흠인데도,

이토록 구매욕구 자극하는 이니스프리 같으니라고.

 

냉철하게 보면 딱히 저렴한 것도 아니건만

연말에 이거 하나쯤은 사줘도 될 것 같은,

그런 마음이 들게끔 하는 여우 같은 마케팅.

 

암튼, 그래서 핸드크림 세트랑 이 캔들 하나 샀다고.

 

 

 

 

그럼, 따끈하게 샤워하고 책 하나 집어들고

오늘은 어떤 캔들을 켤지 고민 좀 해보자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12.31 10:12 도르도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닥터자르트의 help me healing이라는 단어가 자꾸 사고 싶게 만드네요 ㅋ 연말에 이래저래 지치는데다 신년에 과중한 책임을 맡게 되서 그런지 다 잊고 어디론가 막 떠나고 싶어지는데 저 캔들을 켜놓으면 심신이 안정될거 같은 ㅋㅋ
    요새 자몽님 얼굴이 광나는건 세라마이딘 덕분인가횻!! 티스토리 들어오자마자 보이는 업뎃 글중에 자몽님 얼굴보면 피부에 눈길이 많이 가요. 나이는..제가 다 먹는건가요;ㅁ;

    • 배자몽 2012.12.31 2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저도 좀 땡기던 차에 저 힐링이라는 제품명 덕에... ㅋㅋㅋ
      뭐 캔들 하나로 힐링이 되겠습니까마는 왠지 위안이 되는 단어죠 :)
      세라마이딘은 아직 본격 사용은 안 했습니다만 ㅋ 감사해요 ㅋㅋㅋ
      제품은 정말 올해 스킨케어 중 가장 대박 수준! 장하다 닥터자르트!!!

  2. 2013.01.02 23:43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오리진스 캔들 뒤에 슬며시 보이는 바디2종세트에 눈이 가... 캔들 포슷팅에 이러면 안 되는거지?ㅎㅎ 조 말론 캔들이나 딥티크도 향 좋다고 소문났는데, 가격은 세지만 언제 한 번 시도해봐요!

    • 배자몽 2013.01.04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심지어 저 바디 2종은 금액별 사은품이었다는 거 :)
      조말론이나 딥티크는 좋은 건 알겠는데 인간적으로 가격이!!!!!!!

    • nama 2013.01.05 05:09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치, 미친가격 -- 난 심지어 향도 그리 특별한 거 모르겠어 =_= 근데 인테리어 잡지 보면 딥티크 초 하나씩은 꼭 볼 수 있어서, 이건 향 때문에 쓰는게 아니고 인테리어의 잇아이템으로 장만하는 거구나 싶어 ㅎㅎㅎ

  3. 2013.01.15 06:46 육지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신없을 12달에 진입할 무렵 스위스산 캔들로 유명하다는 mezensir의 프리지아 향초 구입으로 캔들에 입문했습니다.
    향초의 첫 향이 정말 프레시 하니 좋았는데, 제 조그만 방 한칸에 오래 피우기엔 향이 좀 많이 강하더라구요;;; 이런 변수가!! 그렇다고 잠시 피우자니 동굴현상이 일어나고.. 삽질하며 배우고 있습니다 ㅎㅎ 자몽님 블로그에 캔들이 하나둘씩 늘어가시니 저도 슬금슬금 캔들재고를 확장할 생각이 드네요 ㅎㅎㅎ

    • 배자몽 2013.01.24 2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작은 방이면 티라이트 피우는 것도 꽤 괜찮은 것 같아요.
      향이 약한 게 흠이지만 그게 되려 장점이 될 수도 있으니!
      캔들은 하나둘씩 늘려도 소비가 빨라서 재고가 늘진 않네요 ㅋ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