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배동朱'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3.18 [방배동/카페골목] 서울 최고의 탕수육... 중화식당 주(朱) (6)

 

 

 

 

오늘따라 포스팅 제목이 꽤나... 격한 편이네.

그런데 서울 최고의 탕수육, 이건 맞는 말이다.

지극히 주관적이지만 나 혼자만의 생각은 아닌 듯!

 

 

 

 

 

 

식당 이름이 외자여서 검색이 은근 까다로운,

방배동 중식당 주(朱). 주방장 성을 따서 붉을 朱.

 

조선호텔 중식당의 창림멤버이자

중화음식 장인, 조리기능장 주덕성.

 

그가 독립해서 방배동에 따로 차린 식당이라고 한다.

 

나, 나름 방배 주민인데도 여기를 모르고 있다가

올해 초에 제보받고 바로 삘 받아서 벙개 잡았다.

 

"방배동 주민으로서 내 여기를 안 가볼 수가 없노라!"

 

심지어 실행력 넘치는 두 여자가 월요일 아침부터

탕수육 리뷰에 꽂혀서 당장에 달려갈 기세로 덤볐지.

그리하여 탕수육 한번 먹어보겠다고 어느 금요일 밤,

서울 도처에서 하이에나처럼 모여든 여성 멤바들 ㅋ

 

 

 

 

 

 

위치는 내방역에서 동작대교 가는 방향 즈음,

방배본동 주민센터 혹은 함지박 사거리 근처다.

 

이 근방은 자주 지나가봤지만 늘 택시 타고 가거나

혹은 함지박 사거리 거쳐서 서래마을만 갔던지라

이 구석 골목에 이런 집이 있는지도 그동안 몰랐네!

 

 

 

 

 

 

중화요리 朱

 

 

 

 

 

 

조리기능장 주덕성이 정성을 다해 모시겠습니다.

식당 이름을 그냥 "주덕성"으로 해도 됐을 듯 한데.

외자 이름들은 검색 파워에서 영 밀린단 말이에요.

 

암튼 우린 잘 찾아왔으니까 닥치고 착석, 그리고 주문.

 

 

 

 

 

 

요리 가격은 대체로 상식선 내에 있다.

조선호텔 중식당보다는 당연히 거품을 뺐을 터.

본인 이름을 내걸고 진득하고 실속 있게 장사하며

실속 있는 가격에 요리를 제공하려는 취지가 엿보여.

 

삼선짜장면 6,000원

팔진탕면 9,000원

삼선볶음밥 7,500원

 

그리고 우리의 목표이자 이 집의 특기인 탕수육은

中/大 2가지 사이즈로 나오는데 2만원대 수준.

 

 

 

 

 

 

"탕수육 大자는 몇인분이에요?

좀 많겠죠? 그냥 中자 주세요."

 

... 많아서 다 못 먹겠다고 中자 시켜놓고 결국에는

中자 하나 추가시켰으면 부끄러워해야 하는 걸까...

 

 

 

 

 

 

이것이 소문의 그 탕수육!

서울 최고라는 바로 그 탕수육!

 

과장 같고 호들같 같아 보일 수도 있겠지만

이 날 우리는 만장일치로 이 소문에 동의했다.

 

탕수육은 사실 중화음식에서도 흔한 장르이기 때문에

되려 더 두각을 나타내기가 쉽지 않은데도 불구하고,

이건... 한 입 먹어보면 우선 감탄사부터 내뱉게 된다.

 

새콤달콤하되 너무 무겁거나 눅진하지 않은 소스...

바삭하지만 결코 과하거나 딱딱하지 않은 튀김옷...

그리고 잘 익었으면서 퍽퍽하지 않은 돼지고기...

 

기본에 너무 충실해서 흠잡을 데가 없다.

이런 게 탕수육이었나, 라는 생각이 들 정도.

 

그럼, 내가 그동안 먹어온 건 밀가루 무침이었나!

 

물론, 일류 고급 중식당에 가면 이 정도 수준,

혹은 더 상급의 요리들도 넘쳐나기야 하겠지.

 

하지만, 이렇게 방배동 구석 소박한 중식당에

이런 고퀄리티의 탕수육이 숨어있을 줄이야.

 

나에게는 과연 서울 최고의 탕수육이었다.

그리고 다른 사람들의 피드백을 살펴보면

이렇게 생각하는 게 나 뿐만은 아닌 것 같아.

 

(심지어 난 평소에 중화음식을 별로 안 즐긴다!)

 

 

 

 

 

 

탕수육을 저토록 장인정신을 가지고 만드는 집이

다른 음식들인들 소홀히 할 리가 있겠는가...

 

짜장면도, 짬뽕도, 울면도, 다 궁금하지만

내가 고른 면요리는 바로 이것... 팔진탕면.

 

 

 

 

 

 

진하고 개운한 국물,

아낌없이 듬뿍 넣은 채소와 해물,

그리고 탄력 넘치게 뽑아낸 저 면발.

 

이 집,

음식 잘 만든다.

정말 잘 만든다.

 

 

 

 

 

 

상대적으로는 평범했던, 게살볶음밥.

하지만 이 또한 다른 중식당 평균에 뒤지지 않았음.

 

 

 

 

 

 

맥주가 절로 넘어가는구나...

다만, 임산부는 탄산음료로 ㅋ

 

당연히 맥주는 칭따오로 주문했는데

작은 사이즈 밖에 없어서 거듭 추가 주문;

자꾸 시키기 민망한데 아예 큰 사이즈 없나요;

 

그리고 먹다가 기어이 탕수육 中 사이즈로 추가...

김슨생이 조금 늦게 도착해서 조금 식은 걸 먹는데도

그 맛과 식감이 비범하다며 감탄에 감탄을 하길래

아예 제대로 느껴보라고 새로 하나 더 시켜버렸지.

 

... 늦게 온 너를, 배려해서 시킨거야.

우리가 먹고 싶어서 그런 거 아니야.

언니들 그런 사람 아니돠, 못 믿니???

 

 

 

 

 

 

방배동 골목 구석에 있는지라 주변이 좀 황량한데

또 마침 바로 옆 건물에 티하우스가 하나 있더라.

사실 티하우스라기보다는 핸드드립 카페였는데...

다들 밤중에는 커피 못 마시는 체질이라서 ㅋㅋㅋ

 

그런데 티를 저렇게 예쁜 티팟에 내주는 집이었어!

걸쭉하게 중화요리와 맥주를 실컷 먹어줬으니까

이제는 우아하게 아가씨 티타임 놀이 해야지 -_-*

 

 

 

 

암튼, 내 요지는 이게 아니라!!!

지극히 주관적으로 서울 최고의 탕수육이었다.

 

이런 알짜배기 식당을 운영해줘서 고마워요,

주덕성 셰프님.

 

엄빠 및 동생군과도 필시 재방문해볼 예정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3.18 10:15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이 밤에 위꼴사 ㅠㅜ 나 한국가면 데려가주는거야??

  2. 2013.03.18 10:31 신고 lazyka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가면 방문 1순위 식당 ㅠㅠ

  3. 2013.07.22 16:31 엘리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여기 정말 대박이더라구요!!!
    지난 금요일날 예술의전당 전시회다녀오면서 검색하다 가까운곳에 있길래 반신반의하면서 갔거등요??
    근데 정말 서울최고, 아니 전국최고의 탕수육을 맛봤습니당!!!!!!
    그동안 먹은 탕슉은 모두 슈레기였다는 ㅋㅋㅋㅋㅋㅋㅋ
    덕분에 남편과 맛난저녁 먹었네요 ^^

    • 배자몽 2013.07.24 1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죠 ㅠㅠㅠㅠㅠㅠㅠㅠ
      저거 안 먹어본 사람은 모른당게요 ㅠㅠ
      저 평소에 중식이나 탕수육 즐기는 편이 아닌데도 격한 반응을!
      즐겁게 드시고 오셨다니 제가 괜히 다 뿌듯해지고 뭐 그렇습니다 ㅎ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