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평일 휴무에 이태원 주민님과 함께 찾은 타르틴.

1호점은 몇년 전에 한번 가봤는데 바로 맞은편에 2호점이 있다.

 

이태원동 119-15

이태원 해밀톤 호텔 뒷골목 어드메.

 

 

 

 

 

 

1호점의 공간 부족을 보완하기 위해서

보다 널찍하고 여유롭게 꾸민 2호점.

 

 

 

 

 

 

들어가자마자 윤기 자르르 흐르는 타르트들이...!

 

 

 

 

 

 

당연히 커피 등의 음료도 함께 판매한다.

 

 

 

 

 

 

평일 오전이라서 한적하고 여유로운 매장 내부 :)

 

 

 

 

 

 

그늘지면서도 인테리어가 컬러풀해서 좋아.

 

 

 

 

 

 

창가에 앉으니 바로 밖에 1호점이 보인다.

 

 

 

 

 

 

초여름날의 휴무에 어울리는 풍경.

달달한 타르트와 아이스 아메리카노.

 

 

 

 

 

 

 

그녀가 고른 버터 타르트,

내가 고른 루발브 타르트.

 

가격은 각 7천원대.

 

 

 

 

 

 

 

버터 타르트는 달달한 것이 아메리카노와 잘 어울리고

루발브는 침이 고여 나올 정도로 새콤하고 통통 튀는 맛.

 

이 중에서 무난한 건 아무래도 버터 타르트.

루발브는 신 맛에 약한 사람에게는 별로일 수도.

 

그래도 단 것과 신 것의 조화가 제법 괜찮았다.

하나씩 고르길 잘 했다면서 둘 다 흡족해했음 ㅋ

 

다만, 내가 평소에 단 음식을 별로 즐기지 않아서

몇 입 먹다 보니까 다소 질리는 감은 있더라고.

 

양이 특별히 많은 편은 아니지만 개인적으로는

타르트 하나만 시켜서 커피에 겻들여도 됐을 듯.

 

 

 

 

 

 

밖에는 이렇게 나름 노천 테라스석도 있다.

 

 

 

 

 

 

역시 너무 달다는 둥 군소리를 덧붙이긴 했지만

어쨌든 디저트 파이로는 인정해줄만한, 이태원 타르틴.

 

달달한 디저트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번은 가봐야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1동 | 타르틴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