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에무라는 매번 아티스틱한 디자인과
강렬한 색감으로 오덕후들을 흥분시킨다니까.
요즘 이 바닥(?)의 이슈는 단연코 슈에무라에서 새로 출시한
젤 타입의 페인팅 아이라이너.




부드러운 발림성: 마르거나 갈라지지 않는 아이라인

에센셜 오일 배합: 오랫동안 지속되는 완벽한 아이라인

워터프루프 포뮬라: 땀과 피지에도 번지지 않는 아이라인

다채로운 10가지 컬러: 어두운 윤곽용 섀이드부터 톡톡 튀는 네온 컬러까지

다양한 텍스처: 따로 또 섞어 쓰는 매트, 시머, 메탈릭의 다양한 텍스처

뛰어난 발색력: 눈에 보이는 그대로 발색되는 생생한 컬러

가격은 30,000원.




색상은 이렇게 10가지로 출시!
- 매트 : 펄 없고 베이직한 컬러
- 매트 비비드 : 펄 없고 비비드한 컬러
- 메탈릭 : 펄 있고 밝고 화려한 컬러
- 글리터 : 펄 자글자글자글자글 -_-*
이렇게 4가지 계열로 나뉜다.

젤 라이너야 요즘 워낙 브랜드마다 다 하나씩 내놓는
꽤 흔한 제품이라서 별날 거야 없겠지만,
이번에 슈에무라가 눈길을 화악- 사로잡는 건 역시
슈에무라다운 그런 이유에서인 듯.

바로 이 비비드한 컬러.

에브리데이용으로 쓸 무난한 라이너를 찾는 사람이나
아이라이너 초보 등은 이 색감 앞에서 되려 망설이겠지만
... 마니아라면 한번 느껴보라.
강렬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색상들을 -_-)b

"나, 슈에무라야." 라는 자신감
그리고 아티스트 브랜드다운 간지
제품 색상 하나하나마다 좔좔 흐르는구나...



참고로 슈에무라의 컬러 매칭 어드바이스! 란다.



(1) 깊은 색감을 내고 싶으면 :


이렇게 컬러는 겹쳐서 사용할 것!
내가 가진 건 블랙과 퍼플이니까 첫번째 조합이 가능하겠군.



(2) 부드러운 색감을 내고 싶으면 :


유사한 색감들끼리 믹스해서 부드러운 색상 연출!



(3) 튀는 색감을 연출하고 싶으면 :


골드/실버 글리터를 믹스하면 연보라색이 나오나? -_-a
어쨌거나 정말 블링블링한 이쁜 색상들이더이다 +.+



매 시즌 슈에무라의 신상 색조에는 중요한 젯밥(?)이 있으니
바로 슈에무라의 여자, 이혜영의 메이크업 화보! 가 아니겠는가.
사실 이번에도 제품보다 이 화보가 먼저 마니아들의 눈을 사로잡은 듯.

... 감상해보아요...


매트 블랙 라인 위에 글리터 실버를 얹어서 섹시한 펄블랙으로 연출!




매트 블랙 원컬러로 선명하고 쉬크하게!




메탈릭 퍼플매트 비비드 핑크로 화려화려화려하게-
어찌 보면 좀 난해한 조합이지만 메이크업 좀 하는 사람이라면
당연히 한번 도전해보고 싶지 않겠는가.



자, 이혜영씨는 아니지만 소박한 일반인을 대표하여(?)
페인팅 아이라이너 제품을 한번 사용해보자.



<제품 소개>


매트 블랙.




메탈릭 퍼플.




글리터 골드 & 글리터 실버 듀오.
글리터는 대개 눈 밑에 소량씩만 찍어주니까 이러 소량 듀오가 딱이야.
당연히 내가 한 건 아니고; 재주곰 부려서 제작한 제품이다 -_-*
그녀는 매트 나이트 블루 / 매트 비비드 블루 / 매트 비비드 핑크 /
메탈릭 그린 등등으로 쿼드 만들기에 여념이 없다네 ㅋ




이렇게 내가 현재 보유한 제품 3가지!
가장 잘 사용할 블랙 & 퍼플, 그리고 글리터까지.
이 정도면 내가 즐겨하는 메이크업에 필요한 색상은 구비 완료!




각각의 색감은 이 정도?
(블랙 색상이 번진 건 바르자마자 실수로 스쳐서; -_-)




메탈릭 퍼플은 메탈릭 라인이니만큼 펄이 좀 있는데
단체 발색샷에서는 잘 안 보이길래 따로 찍어봤다.
이렇게 밝고 선명한 퍼플블루 & 실버 펄입자들이 있어서 예뻐!



<질감>



젤 라이너는 하도 잘 안 닳아서 대개는 바닥 보기 전에
굳어버리거나 질려버리기 십상인데 이 제품은 그럴 염려는 없겠다;
아무리 발색 찍고 리뷰 쓰느라 좀 넉넉히 사용했다지만
이틀 썼는데 벌써 저렇게 푸욱- 패이다니... ㅡㅅㅡ
뭐, 이 색상은 한정은 아니라니까 다 쓰면 새로 사면 되지 ㅋ
게다가 1년 내에 젤 라이너 공병샷 가능하겠다고 생각하니까
뿌듯해서 더 맹렬히 사용할 것 같기도 해 @.@)b



<타 제품과 비교>


젤 라이너가 두어 종류 있기는 한데 개중에서 최근에 get한
[스틸라] 스머지팟 6색 제품과 슬쩍 비교해보기로!
이 역시 당연히 내가 제작한 건 아니고 수작업 전문가
도나쓰 여사가 제작한 걸 구입해왔지. 훗훗훗.
스머지팟이야말로 잘 닳지 않는 데다가 색상도 다양해서
이런 멀티컬러 분할 제품이 딱 적절하단 말야.
(코스메틱 브랜드들이여, 제발 애시당초 이런 제품을 출시해달라;)




기본 컬러인 블랙끼리 비교해봤다.
사실 매트한 블랙이야 색상 면에서 크게 다를 건 없지;
게다가 실제로 눈에 발랐을 때는 그야말로 똑같긴 하다.
특히 나 같이 "눈 뜨면 말려들어가는 속쌍겹녀" 들은 더더욱 -_-*
굳이 차별을 하자면 슈에무라 쪽이 보다 진하고 선명하다네.




이건 [슈에무라] 메탈릭 퍼플 v. [스틸라] 코발트.
정확히 맞아떨어지는 색상은 없어서 그나마 비슷한 것들끼리 ㅋ




색상이 동일한 블랙 색상들끼리 상세 비교!

- 브러쉬 세워서 얇게 1회 그림
- 브러쉬 눕혀서 두껍게 1회 그림
- 손가락으로 찍어서 펴바름





가까이서 보면 슈에무라색상도 매우 진하고
이 매트 블랙 색상에는 펄은 없지만 은근한 윤기가 돈다.




그에 비해서 스틸라는 화선지에 진한 먹물 묻혀놓은 양,
깊고 매트한 색상과 질감으로 표현된다.

솔직히 둘 중 어느 쪽이 좋은가, 하는 것은 개인 취향의 문제.
... 난, 둘 다 좋아.
어느 한쪽도 안 버리고 껴안고 살거야 -_-*



<지속력>


라이너가 마른 후에 손으로 슬쩍 쓸어봤다.
사실 둘 다 밀착력이나 지속력이 좋은 제품인데
의외로 슈에무라 쪽은 저렇게 좀 번짐이 있었다.
물론 발색을 찍기 위해서 제품 자체를 매우 진하고 두껍게
그린 탓에 눈에 실제로 사용했을 때보다는 잘 번지겠지만,
동일한 조건으로 바른 스틸라는 전혀 안 번진 것과는 대비되네.
그러나 저 정도의 번짐에 그친 것만 해도 객관적으로
그 지속력이 매우 훌륭한 것이기는 해.




이 정도?




스틸라, 너 지속력 정말 좀 짱이구나...



<클렌징>


이제 클렌징 오일을 떨어뜨려봤다.
까메오 제품은 [이니스프리] 애플 쥬이시 클렌징 오일
사실 슈에무라 리뷰라서 슈에무라 오일을 쓸까 싶었지만
현재 내 슈에무라 클렌징 오일 프레쉬는 다소의 공정을 거친
2차 가공 상태이기 때문에 (자세한 건 다음에 따로 포스팅;)
그냥 옆집 이니스프리 제품이 깜짝 등장해주셨다.




자, 이제 슬슬 지워볼까?




최대한 동일한 힘으로 양쪽을 슬슬 문질러준 상태!
여기서 또 의외로 스틸라가 더 잘 지워진다.
번짐은 덜한데 클렌징은 더 잘 되다니... 오오.




좀 더 문질러준 후에 물로 살짝 씻어낸 상태.
스틸라는 거의 지워진 걸 볼 수 있다.
일반적으로 리무버+클오로 클렌징하면 잔여물 없이 지워진다.
반면에 슈에무라는 진하게 그렸던 부분들이 좀 덜 지워졌다.

지속력과 클렌징 면에서는 솔직히 스틸라, 압승이구나.
나름 다양한 브랜드의 젤 라이너를 써본 유저로서 말하건대
슈에무라의 지속력과 클렌징 정도도 상급에 속하지만
이번에 비교 제품으로 등장한 스틸라 스머지팟이 너무 강적인 거지 ㅋ

그런데 -
이 스머지팟이, 그것도 6색으로 있는데도 불구하고
슈에무라 페인팅 라이너에는 별도의 매력을 느낀다.

아, 물론 코스메 오덕후 컬렉터라서 그런 것도 있지만 -_-;;
그것 뿐만이 아니라 바로 슈에무라의 이 대체 불가능한 색감!
바로 그것 때문이지.
(생각해보면 색채의 마법사 브랜드 슈에무라답게스리
요런 '대체 불가능한 색감'을 가진 제품들이 참 많단 말이야 ㅋ)



<브러쉬>


본격적으로 제품을 논하기 전에 꼭 특별 헌사를 하고 싶은 부분이 있으니
바로 이번에 페인팅 라이너와 함께 출시된 휴대용 아이라이너 브러쉬.
어찌 보면 라이너 자체보다 더 훌륭하고 주목할 가치가 있는 것 같기도 해.
10점 만점에 10점.




요렇게 뚜껑이 있는 포터블 타입이다.
파우치에 쏘옥- 들어가는 아주 착한 아이.
미니멀리즘과 휴대성을 사랑하는 1人 -_-*




이렇게 뚜껑을 빼서 본체 뒷부분에 끼우면
브러쉬 모 부분이 튀어나오게 되어 있다.




브러쉬모는 끝을 다듬지 않은 자연스러운 포인트형.
눕혀서 쓰면 젤 라이너를 섀도우처럼 바를 수 있고,
세워서 쓰면 섬세하고 얇은 라인 바르는 용도로 쓸 수도 있고.
모질도 적당히 부들부들하면서도 탱탱한 것이 완벽해! >.<




<메이크업>


이건 맨눈에 메탈릭 퍼플로 라인만 그려준 상태.




브러쉬를 납작하게 눕혀서 메탈릭 퍼플을 좀 넓게 바르고
브러쉬를 세워서 매트 블랙으로 아이라인을 얇게 그려준 상태.




이건 메탈릭 퍼플을 좀 더 진하게 발라본 상태.




이건 메탈릭 퍼플을 손가락에 살짝 찍어서
크림 섀도우처럼 톡톡- 두드려 발라준 상태.
연한 퍼플 핑크로 발색된다.
이렇게 다양한 용도로 사용도 가능하지.
하지만 제품의 진짜 매력은 역시 브러쉬에 묻혀서
선명하게 라인으로 연출했을 때인 것 같기는 해 +.+)b




블랙으로 라인 그려줌.




블랙 라인 위에 퍼플로 라인을 좀 덮어서 그라데이션!




이러고 한나절쯤 지난 후에 찍은 사진 ㅋ
음, 아무리 장소가 햇살 비치는 창가이긴 하지만
그래도 메이크업 색감, 너무 날아가신 거지 -_-a
말려들어가는 속쌍겹녀답게 눈 뜨니까 하나도 안 보이네.




뭐, 여유로운 점심시간이어서 기분은 좋지만 -
제품 리뷰를 위해서 보다 선명하고 존재감 있게
메이크업을 수정해보도록 하겠어...




필살!
아이홀에도 퍼플을 사정없이(?) 덧발라주고
언더라인 역시 퍼플로 진하게 그려주기 ㅋ
하지만 브러쉬에 과한 양을 묻혀서 덧바르면
제품이 뭉칠 수도 있으니 용량 조절에 유의할 것!




입술도 블루펄 도는 바이올렛 핑크로 매치했다.




... 이젠 티가 좀 나나? ㅋ
확실히 눈가에 퍼플 색감이 화려하게 살아있는 듯 =.=




좀 웃긴 각도의 사진이지만;
퍼플 컬러의 언더라인이 잘 보여서 같이 올려봤다;




역시 각도와 표정은 웃기지만 -_-;;;
메이크업 색감이 (내 모니터에서는) 리얼해서 ㅋ

원래 퍼플/핑크 계열을 잘 사용하는 데다가
메이크업 스타일도 심플 베이직에서부터
과감 컬러풀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을 보이는 나에게는
정말 매력적이고도 유용한 제품이란 말이야.
블랙은 블랙대로, 퍼플은 퍼플대로...
그리고 이번 리뷰에서는 자세히 소개 안 했지만
글리터 골드 & 글리터 실버 역시 다용도 펄제품으로 딱이야.

비비드 매트 핑크비비드 매트 블루는 좀 더 난해하겠지만
이쁘게 사용하는 법을 터득해서 그 색상들에도 도전해보고 싶은걸.
이혜영 화보까지는 못 돼도 나름 참 매력적일 것 같아.
(일단... 메탈릭 그린 색상은 이번 주에 get 하기로 했다 -_-v)




마무리는 내가 존경하는 왕언니, 코스메의 마녀...
만화책 <해피 메이크업>의 주인공 타카기 레이코
입을 빌려서 한번 해볼까 한다 :


아이라인이 그런 것이라면 -
난 올 봄에 이 슈에무라 페인팅 아이라이너
다양하고 비비드한 색상들을 이용해서
당당하고도 화려하게,
그러면서도 깔끔하고 단정하게,
내 눈에 컬러풀한 윤곽을 연출해볼래.
이거이거, 당분간 푹- 빠져서 살 것 같다.
생각보다 빨리 공병샷 올릴 수 있을지도! 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4.22 00:15 신고 이아(EeA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해피 메이크업' 만화 좋아해요 ^_^
    아이라인을 그리기 전까지 눈은 존재하지 않는 것과 다름없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 ㅎㅎ

    • 배자몽 2009.04.23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전부터 좋아하던 만화인데 얼마 전에 책대여점 폐업 정리 세일에서
      싸게 건져서 시즌1은 전권 다 소장하고 있답니다 ㅎㅎㅎ
      만화책 소장하는 데에 별 취미 없지만 이건 가지고 있을 만 하더라구요 =.=

  2. 2009.04.22 07:22 우유식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딴소리지만 자몽향기님 앞머리 길러서 넘기거나 가름마 타시면 더 이쁘실것 같아요-ㅁ- ㅎㅎ

    • 배자몽 2009.04.23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 그래도 요즘 최대의 고민(?)이에요, 앞머리...
      도대체 머리가 잘 말을 듣지를 않는군요;
      헤어보다 메이크업이 훨씬 더 쉬워요. 하아;

  3. 2009.04.22 15:10 Tou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슈에무라는 볼 때마다 감동적이지 말입니다ㅠ_ㅠ
    해피 메이크업 만화도 참 재밌게 봤었는데 ㅎㅎ

  4. 2009.04.22 15:50 신고 워니워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재주곰의 희생으로 쿼드를 손에 넣고 덩실덩실했어요.ㅋㅋ

    • 배자몽 2009.04.23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두의 열광 속에서 골방에 갇혀서(?) 쿼드 대량 생산해낸 재주곰...
      이러다가 반항하고 도주하지 않게 가끔 상 좀 줘야겠어 ㅋㅋ

  5. 2009.04.22 21:27 아기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피메이크업! 예전에 재밌게 봤었는데갑자기 급 반갑네요ㅋ
    전 5색씩 분할된걸로 10색 구입했는데,
    실버, 골드,퍼플, 그린은 나중에 더 구매하고 싶어요.
    색감이 너무 예쁘더라구요.

    • 배자몽 2009.04.23 0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훗훗훗. 요즘에 시즌1 전권 구입하고 나서 간만에 또 버닝 중이지요~ ㅋ
      저는 여태까지 퍼플이랑 그린이 제일 마음에 들어요 >.<
      정말 대체 불가능한 저 색감!!!

  6. 2009.04.24 12:45 ka56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너무 매력적인 색상 같아요~그리고 너무도 자세한 설명 !!!마지막에 만화컷 은근히 빵터졌어요 ㅎㅎ

  7. 2009.04.26 02:18 꼬실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보니 해피메이크업의 저 강력한 힘의 발언~ㅋ변변히 아이라인 못그어 후덜덜한 라인을 그려대다가 요즘 젤 라이너-크리니크 브론즈 컬러랑 스틸라 6가지 구획된거 두가지로 굵직하게 맘껏 그어 보고 있어요~슈에무라도 매우~~~매우 탐이나지만, 우선 있는 애들도 굳을것 같아서 잠시 맘 다독이고 브러쉬만 샀어요 ㅋ

  8. 2009.05.05 00:20 SO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나쓰 여사님의 다음 작업을 학수고대 중입니다.
    또 예쁜 게 나올 테니까요 ^^/~

  9. 2009.10.06 00:40 과열판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혜영씨 사진과 함께있는 잡지내용(? 맞나요?) 블로그에 좀 퍼갈게요 ^ㅡ^ 감사합니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