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에 지른 거지만 추석 연휴를 끼고 받는 바람에

10월 지름에 얼추 얹어서 가게 된 이런저런 것들.


늘 기분 좋은 플리마켓 찬스 :)




 

 


깨알 같이 챙겨주시는 푸짐한 샘플과 먹거리들.

그런데 나 이 중 베스트는 저 양갱들이었다? ㅋ







한번 써보니까 벗어날 수가 없는-_-

국내 미수입, 유니참 실콧트 화장솜.


적은 양의 화장수로도 촉촉히 적셔지는 데다가

전혀 보풀이 생기지 않아서 패팅하기에 딱이여.

국내에 카피 제품이라도 좀 나와줬으면 하는 바람;




 



요건 애당초 계획에는 없던 제품이긴 하지만

바디 스크럽이야 워낙 소모성 생필품이니까 뭐.


하우스 오브 로제의 오베이비 자-_-몽 스크럽.




 



입생로랑의 유광 금장 패키지와는 또 다른 매력,

지방시 특유의 정갈하고 모던한 사각 디자인과 로고.




 



옹브르 아 플레르 드 뽀...  크림 치크 겸 섀도우.

요즘은 이렇게 누디한 로즈 컬러가 왜 이리 좋은지.




 



하지만 위의 제품들은 죄다 거들 뿐,

주인공은 가장 마지막에 등장한다.




 

 


나스식 말장난의 절정, 블러셔 포어플레이.

나의 자세한 열광질은 아래 링크에 있음...

A Foreplay that leads to Orgasm.


http://jamong.tistory.com/1405





 


나스 레벨 중급자 이상만 쓸 수 있을 듯한,

저 덕심에 불 싸지르는 구성과 색감을 보라.


사실 나도 아직 개시는 안 해봐서 좀 떨리지만-_-

아우, 저 비주얼 저 컨셉 보기만 해도 두근거리네.


나스의 시그너처 컬러인 오르가즘을 분할한 버전.

저 4가지 색상들을 절묘하게 조합해서 바르면

피부 위에서 오르가즘의 컬러를 재현해준다... 라니.


프랑소아, 이 미친 남자 같으니라고. (사랑합니다.)


난해한 컨셉 때문인지 결국 국내 수입은 안 됐는데

플리찬스로 낚아채서 내심 매우 뿌듯해하는 중이다.

이제 잘 활용하는 일만 남았는데 도전정신 터지네-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10.20 0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10.22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걸 나 아니면 누가 사랴! 싶어서 광속으로 찜했습니다 -_-b
      요즘 바쁘다는 핑계로 아직 개시는 못 했지만... 우야근동 뿌듯해요 ㅋ

  2. 2012.10.20 13:30 nam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오오 나스 드뎌 입수!!! 축하드려요!!! 쟤 가만 생각해보니 강조하고 싶은 색을 골라서 오르가즘과 레이어링 하면 넘 좋을 것 같더라고. '오늘은 오르가즘의 핑크빛이 두드러지게 보였음 좋겠다...' 싶음 핑크색을 베이스로 가볍게 깔고 위에 오르가즘 살짝 얹는 식으로! 이론만 강하고 실전은 쪼랩인 저는 언니의 발색만 기둘려요 ♡

    • 배자몽 2012.10.22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막상 오르가즘 본품이랑은 안 친한데 이렇게 응용 버전으로 다가가나요!
      심신을 정갈히 하고, 새로 데려온 나스 브러쉬로, 조만간 개 to the 시...

  3. 2012.10.21 19:31 kat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밑에 포스팅 보면서 나스 무엇을 데려와볼까♥행복한 고민을 잠시 하고 있었는데 포어플레이.....와우...정말 끝내주네요!
    먼저 등장한 지방시의 우아한 핑크 역시 제 마음을 사로잡았지만...역시 조용필은 마지막...ㅋㅋㅋ진짜 꽂혔어요 나스ㅠㅠ 바로 지갑들고 나갈뻔했는데 미수입이라니 넘 아쉽네욤ㅠㅠㅠ어디서 구해볼까 궁리중입니다.ㅋㅋ 나스는 컬러부터 네이밍까지 정말 한결같이 너무 멋져욤ㅋㅋ 더불어서 멋진(그리고 꼼꼼한ㅋㅋ) 포스팅 항상 잘보고있어욤:-)

    • 배자몽 2012.10.22 16: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용필은 마지막에 -_-b
      참말로 핫한 컨셉, 핫한 색상인데 국내 시장에는 무리라고 판단했나봐요;
      하긴, 나스 코리아처럼 지금처럼 발케팅을 계속한다면 진짜 무리일지도;
      그 와중에 저는 레어템을 손에 넣어서 뼈나덕으로서 매우 기쁩니다. 음하하하.

  4. 2012.10.23 03: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10.22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에도 앤디워홀 컬렉션 곧 출시 예정이긴 해요!
      세포라 한정 플로럴이 아니라 말씀하신 portraits 팔레트가 메인이죠 ㅎㅎ
      사실 그간 앤디워홀 출시만 오매불망 기다려왔는데 실물을 보니까
      제 취향엔 미묘하게 어긋나서 결국 워홀 아닌 다른 것만 잔뜩 질렀네요;
      매장에서도 이것저것 산 데다가 포어플레이도 플리마켓 찬스로 득템!
      국내 미수입이어서 다소 손 놓고 있던 차라 더더욱 기쁘고 뿌듯합니다!

      진짜 내용 하나하나 다시 읽다 보니 제대로 나스 마니아시군요-
      댓글 길면 어때요! 되려 정보가 되는 내용이 많은 댓글인 것을 ㅋ
      게다가 전 은근히 나스 담당자가 이런 피드백을 봐줬으면 싶습니다;
      (실제로 제 블로그 보고 계심-_-) 보고 마케팅 플랜 좀 고치라고...
      어째 러브나스-_- 운영은 부러움이나 칭찬보다는 콧웃음이나 비판을
      더 많이 사고 있는 듯 보이는군요. 어떡해요 우리 프랑소아 오빠...

  5. 2014.03.18 1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이거 다른색버젼으로받았는데 어찌써야되나요 ㅜㅜ

    • 배자몽 2014.03.19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른 색 버전이 뭘 말씀하시는 건지;;;
      사실 이 포플레이는 저도 사용하기가 쉽진 않아요;
      4가지 색을 다 섞어서 슬쩍 써주기는 하는데 ㅋㅋㅋ
      무난히 자주 손 가기보다는 소장 욕구 돋는 아이랄까;

NARS - a Foreplay that leads to Orgasm...

Posted by 배자몽 화장품수다 : 2012. 7. 22. 11:30





제목이 너무 선정적이라서 쓸까 말까 했는데

톤다운하자니 또 마음에 안 들어서 그냥 올림 ㅋ


어차피 나스 덕분에 내 블로그 검색어 상단에는 늘

19금 키워드들이 뜨니까 이제 그냥, 에라 모르겠다;


버릴 수 없는 나의 미친 사랑 나th에서 신상 소식!

물론 신상이야 시즌마다 나오는 거지만 이번은 특별해!

아직 미국 에만 판매 개시했고 국내 입고는 미정이지만

나스 오덕의 명예를 걸고 기필코 구입하리라고 다짐 중.


NARS

The new blush palette,


... FOREPLAY.



베스트셀러 오르가즘을 포함한 4색 블러쉬 팔레트.

나스가 작년 노엘 시즌에 멀티플 지스팟을 출시하자

이러다가 나중에는 Foreplay 도 나오는 거 아니냐던

우리의 수다가 현실이 되어버렸어... 오 마이 나스.


사실 오르가즘 색상 자체는 딱히 내 취향은 아니지만

이건 프랑소아 나스의 에로틱한 말장난을 좋아하는

골수 덕후로서 사지 않을 수 없는 필수 소장템인거다.


안 그래도 조만간 나스에서 울트라 마니악 컬러들인

다프네 / 우뜨레메르 / 레이티드알 등등만 따로 모아서

팔레트 출시한다는 소식에 가슴 선덕거리던 차였는데.



... 올 하반기도 옴므 파탈 프랑소아 나스와 함께 -_-)/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7.25 20:54 눈팅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외국 블로거가 포스팅한거 봤는데 각각의 색상이 좀 작아요;; 적당히 섞여 발릴거 각오해야 될듯.

    • 배자몽 2012.07.26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긴, 생각해보니 케이스는 기존 블러쉬 케이스랑 같을테니 그렇겠네요.
      그런데 전 수납 편의성이나 통일성 면에서는 그게 더 마음에 들어요 :)
      게다가, 사실 색상명 때문에 사는 거라서 그 정도는 감수할 수 있... ㅋㅋㅋ

  2. 2012.07.27 2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배자몽 2012.07.30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호오, 저는 가을 컬렉션 구경하러 한번 나들이 나가야겠어요 ㅎㅎㅎ
      스킨푸드는 여전히 광고가 부족해서 펜슬류 나온 것도 잘 모르고 있었는데,
      역시 나스의 점보 펜슬 라인을 벤치마킹? 카피? 한 거였나요 ㅎㅎㅎ
      집에 있는 펜슬 재고만 해도 충분하지만 구경은 한번 가봐야겠네요 :)

  3. 2012.08.02 05:30 라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아주 흥미로운 제품입니다. 그냥 여러 색 구성이 아닌, '말 그대로' 오르가즘 블러쉬를 구성하는 푸시아 핑크, 매트 코럴, 쉬머 골드를 각각 분해해놓고 이 것이 모이면 오르가즘의 색을 낸다, 라는 컨셉으로 만들어진 파렛이지요!

    가을 컬렉션도 보고 왔는데 역시 나스였습니다! 8월 중순즈음에 기다리시는 파렛과 브러쉬 세트, 그리고 가을컬렉션까지 출시된다니 조금만 더 기다리시면 될 듯 하네요 :)

    • 배자몽 2012.08.02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컨셉이 오르가즘 색상의 4분할이었던 건가요! (흥분흥분)
      그렇다면 포스팅 제목은 제가 참 잘 뽑았군요 -_-*
      가을 컬렉션 비주얼도 양껏 감상하고 오는 길입니다.
      여름에는 운동도 자주 가고 물놀이 할 일도 많아서
      꼼꼼한 색조 메이크업은 이래저래 잠시 제껴두고 있는데
      ... 변수는 역시 가을인가요!

  4. 2012.08.09 01:00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온니~ㅎㅎ
    저 소효에요~~~ㅎㅎㅎ 잘지내시죠??ㅎㅎ 저희이번주 금에 신강오픈해여 ㅎㅎㅎㅎ놀러오세영

  5. 2012.08.09 01: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