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매장에서 보고 지나쳤다가 우연히 나눔받았지.
사실 내 돈 주고 사서 쓰기에는 좀 애매하지만
매장 테스트해본 바 제품은 좀 궁금했던지라 딱 좋았어 ㅋ

지금은 나도 다른 사람에게 재나눔했지만
(화장품 인연설과 순환설을 믿는 1人...
화장품은 돌고 돌아서 제 주인 찾아가게 되어 있다 ㅋ)
어쨌든 추억하는 의미에서 포스팅이나 한번.




- 멀티 쉬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스는 요러쿠롬 생겼다.
illustration by Sunny.
귀엽긴 한데 딱히 내 취향은 아니고,
하지만 "캐시캣"답게 고양이인 점은 마음에 들고.

정가는 2만원대이긴 하지만, 인터넷 구매시 1만원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속내용물은 이래.
내가 받은 건 01호 '캐시 핑크'
하이라이터/치크/섀도우가 한꺼번에 들어있는
나름 멀티 기능의 팔레트라네.


귀찮아서 발색은 생략했지만;
내용물 구성은 대략 아래와 같다.


- 가장자리 부분은 핑크 오팔펄이 나는 하이라이터.
베이스 섀도우 또는 단독 섀도우로 써도 무방하다.

- 중간 부분은 골드펄 핑크 블러셔.
적당히 무난하고 건강한 느낌이 나는 편이다.

- 중앙 부분은 골드펄 로즈 브라운 섀도우.

하지만, 어느 부분을 어떻게 쓰든 그건 각자 자유 ㅋㅋ
게다가 섹션이 좁은 편이라서 정확하게 딱딱 나눠서 사용하기도 힘들고
그냥 적당히 해당 부분을 쓸어서 사용해주면 된다네.
내가 받은 제품은 내장 브러쉬가 빠져있는 상태였고
나도 어차피 내 브러쉬 따로 쓰니까 별 상관은 없는데
휴대하면서 쓰려면 내장 브러쉬가 있는 편이 편하긴 해.
이렇게 각 섹션의 너비가 좁은 편이라서
섹션별로 섬세하게 쓸려면 얄쌍한 내장 브러쉬가 제격.




참고로 이건 02호 '캐시 오렌지'
가무잡잡한 웜톤 피부에 더 잘 어울릴 듯.



- 팝 아트 블러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이렇게 생겼다.
팝아트를 표방한 케이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용물은 이렇게 가죽 벨트 모양의 음각이 새겨져있고
연핑크/연오렌지/살구/핑크 등의 색상들이 섞여 있다.
딱히 색상별로 따로 쓰는 건 아니고 그냥 브러쉬로
전체를 쓸어주는 식으로 사용하면 된다.
게다가 어느 섹션이든 간에 발색이 강한 편이 아니라서
정말 엄청 문대지 않는 한, 발색의 편차는 어차피 없어 ㅋㅋ

발색이 약한 게 흠이긴 하지만 맑고 연하고 자연스러워서
청순 블러셔 좋아하는 사람, 내지는 블러셔 초보자들에게 좋다.

난 사실 실물은 봤을 때 별 감흥 없었는데 (벨트 무늬... 쏘왓? 이러고 ㅋ)
막상 얼굴에 사용해보니 맑아보이고 꽤 괜찮더라고 +.+




참고로 이건 같은 시리즈의
- 팝 아트 셰이딩
- 팝 아트 하이라이트

생긴 건 다 비슷하고
발색도 다 비슷하게 연한 편 ㅋ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7.02 10:49 구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멀티쉬머- ㅎ

    언니의 멀티쉬머가 나에게로-

    정말 섹션이 작아서 어찌써야 할지 캐 난감했었죠.
    이거 꽤나 뭉침이 있는 입자감이었어요. 축축히 젖은 느낌이랄까, 여튼 입자가 곱거나 한 느낌은 아니었으니깐.

    가장자리의 핑크오팔은 핑크빛이 과도하게 쌨다고나 할까. 맥의 핑크오팔이나 아르마니 핑크파우더를 넘는 과도한 핑크빛, ㅎㅎ

    오히려 가운데의 꽃무늬 중 중간색 발색이 꽤나 이쁘더라구요.

    뭐 여튼,
    섹션을 저렇게 나눠놔서 그닥이었지만요-
    좀더 다른 방법으로 해놨더라면 꽤나 괜찮았을 법 했어요.
    흥 ㅋㅋ

  2. 2009.07.02 12:18 해바라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캐시캣은 제품은 관심 가는 게 많은데, 막상 테스트 하러 가서 케이스 때문에 돌아서는 경우가 많아요. ㅋㅋㅋㅋ

    정말 저 케이스 별루임. 이번에 쉬머블록 오렌지 하나 샀는데, 역시나 케이스는 그닥.

  3. 2009.07.02 12:47 화잇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나눔해드린 제품 후기가 올라오다닛!!!!
    멀티쉬머가 구우님께 갔군요~
    마치 불교의 가르침이 생각나는 순환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디비치] 스몰 키트

Posted by 배자몽 지름의증거 : 2009. 3. 18. 23:00





VIDI VICI by leekyungmin

우리나라에 아티스트 메이크업 브랜드가 꽤 여럿 있지만
(조성아의 루나, 이선진의 카렌, 손대식 & 박태윤의 SEP 등)
대개는 홈쇼핑이나 인터넷 쇼핑몰을 공략하곤 하는데
비디비치는 특이하게도 혼자 백화점에서 시작했다.

고만고만한 메이크업 아티스트 브랜드 중에서도
이경민 선생님의 위치는 그래도 독보적인데다가
저 계단식 서랍 스타일의 제품 디자인도 독특하고
제품 품질도 좋아서 처음에 나름 눈길을 끌다가
B급 마케팅 (아니, 마케팅을 하기는 하나? -_-a)
덕분에 시내 주요 백화점 다수에서는 철수...;;

... 비디비치...
제품 품질도 뛰어나고, 건질 부분도 매우 많은데,
마케팅 참 못해. 아니, 참 안 해.
비디비치의 제품 개발부와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은 잘 하고 있지만
마케터들은 부디 각성하고 정신 차려주기를.

각설.
제품 얘기하자.

비디비치의 가장 대표적인 제품은 바로 저 위에 있는
스몰 페이스 케이스.

- 하이라이터
- 치크
- 셰이딩
- 컨투어

이렇게 4가지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는 멀티 페이스 제품.
바로 이 디자인이 현재 비디비치를 먹여 살리고 있지.
이거 하나면 베이스 메이크업 끝! 이라는 컨셉이다.

그런데 의외의 단점이 :
① 2가지 색상이 나오지만 개별 내용물 선택이 안 된다.
② 높이가 높아서 파우치에 잘 안 들어가는 고로
생각보다는 휴대성이 좋지 않은 편.
③ 프레스드 파우더 타입의 제품인지라
어차피 브러쉬가 별도로 필요하다.
④ 셰이딩까지는 연해서 쓸 만한데
컨투어는 의외로 귀찮고 손이 안 간다.
⑤ 가격이 엄청 비싸다 (10만원대;)
... 이 정도?

③ 부분을 보완한 것이 바로 크림 타입의 메이크업 스타일러.
내가 백만년 전에 허접 리뷰 쓴 게 하나 있네.
취향에 잘 맞는 색이 아니어서 곧이어 벼룩해버렸지만;
(http://jamong.tistory.com/43)

그리고 ① 부분을 보완한 것이 바로 스몰 키트.
스몰 페이스 케이스보다 약간 작은 4단 케이스에
자기가 원하는 색상, 원하는 리필 제품을 골라서 넣을 수 있다.
가격도 (여전히 비싸지만) 그래도 스몰 페이스 케이스보다는 저렴;
(7만 5천원... 하아. 비디비치 국산 브랜드인데 너무 비싸 -_-
난 신라 면세점에서 비디비치 대폭 세일할 때 4만원대에 건졌지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렇게~
생긴 건 스몰 페이스 케이스랑 똑같지만 사이즈가 약간 작다.
저 뒤에 보이는 하이라이터/치크/셰이딩/컨투어 중에서
아무거나 4개 골라서 끼워넣으면 된다네 +.+
대개는 종류별로 1개씩 하지만 각자 메이크업 취향 따라서
하이라이터를 2개 하든, 치크를 4개 하든 상관은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같이 사용할 수 있는 브러쉬도 대개는 같이 살 걸 권장한다.
나는 평소에 오토 브러쉬를 들고 다니는 편이라서
굳이 구매할 필요는 못 느꼈지만서도
비디비치 브러쉬 모질도 꽤나 좋기 때문에
가끔씩 '그냥 이것도 갖출까?' 라는 생각이 들긴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몰 키트용 리필 제품이다.
기존의 4단 스몰 페이스 케이스가 너무 과하다고 느낀 사람들은
그냥 이 스몰 키트 리필 1-2개 사서 개별 사용해도 된다.
하지만 4개 구매하면 4단 케이스를 증정하기 때문에
웬만하면 다 4개 골라가게 되어 있다는 거 ㅋㅋㅋ
개별 리필 형태 그대로는 사용하기도 좀 불편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떻게 고를지 고심하는 사람들을 위한
몇가지 기본적인 색상 구성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 이렇게 골랐지.
좌측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
- 하이라이터 #2 Creamy
- 치크 #32 Fairy Pink
- 셰이딩 #12 Tan
- 아이브로우 #52 ???

(사실 색상 번호랑 이름은 지금 생각하니 좀 헷갈림;
아마 맞겠지 뭐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핑크 바이올렛 컬러가 잘 받는 편인지라
하이라이터도 #1 Moonshine 이나 #4 Sheer Purple 으로 할까 했는데
#2 Creamy 가 가장 펄감이 곱고 예뻐서 이걸로 낙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크는 아무 메이크업에나 두루 쓸 수 있는
#31 Peach 나 #33 Ginger 를 살까 했었는데
결국 난 핑크... 인 거지 ㅋㅋㅋ
쉬어하고 맑은 핑크인 #32 Fairy Pink 색상이다.

게다가 발색이 연하고 투명해서
"나 핑크요~" 하는 느낌은 그닥 나지 않고
어느 메이크업에나 대체적으로 잘 어울릴 듯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셰이딩과 노즈 섀도우가 있는데 내가 노즈 섀도우 따위,
귀찮아서 제대로 쓸 리가 없는지라 그냥 페이스 셰이딩,
그것도 둘 중에 연한 컬러인 #12 Tan 으로 낙찰!
셰이딩 스킬 같은 거 없어도 그냥 부드러운 브러쉬로
얼굴 외곽을 향해 슬쩍 쓸어주면 참 자연스럽고 이쁘다.
후훗 -_-v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아이브로우 두 가지 색상 중에서 연하고 갈색 도는 #52 컬러.
얼굴 최외곽, 머리 뿌리 사이사이를 채워주는 컨투어 제품은
보나마나 내가 안 쓸 게 뻔해서 당연히 아이브로우로 정했다.

그런데 아이브로우는 평소에 들고 다니는 페이스용 오토 브러쉬나
아이섀도우 브러쉬 등으로 사용할 수가 없는 거라서
더더욱 스몰 키트용 브러쉬 세트를 살까? 이런 생각이 들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스몰 키트용 4단 케이스.
리필 제품 4개 사면 케이스는 그냥 준다.
애매하게 개별 리필 1-2개씩 구매하느니
역시 이렇게 4단을 맞춰주어야 진정한 비디비치 제품이지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짜잔-
끼워넣은 완성작 모습 +.+)b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식 4단 컴팩트... 간지 지대로인걸. 우후후훗.




참고로 오른쪽의 이 제품은 작년 W 잡지 부록으로 풀린
2단짜리 비디비치 메이크업 스타일러~
크림 타입의 하이라이터 + 핑크 립밤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어떤 의미에서는 오리지널 메이크업 스타일러보다 낫다;
높이도 너무 높지 않고, 딱 필요한 제품만 들어있어서! ㅋ
게다가 다 쓰고 나면 스몰 키트 리필 제품을 끼워넣을 수 있다는!!!
기필코 꼭 구해두어야만 하는 잡부였다는 사실. 후훗. -_-v




참고로 이건 정품 메이크업 스타일러 01호 팜므 스타일러.
재작년엔가, 어디서 당첨돼서 사용해보고 후기도 올렸는데
레드/오렌지 위주의 저 색감에 생각보다 손이 잘 안 가는 데다가
복합성인 나는 아무래도 이 크림 타입은 잘 안 맞더라고.
(같은 크림 타입 제품 중에도 보송하고 산뜻한 게 있는데
이 메이크업 스타일러는 정말 좀 크림의 느낌이라서.)
특히 첫째 칸의 아이 베이스는 원래 기능이 무색할 만치
내 말려들어가는 속쌍겹 라인에 엄청 끼고 뭉치더라.
이래가지고서야 이거 하나로 화장 마칠 수 있겠어? -_-a

그렇기 때문에 잡부 2단 메이크업 스타일러가 더 마음에 든다 ㅋ
어차피 잘 안 맞을 하이라이터 및 아이 베이스 따위, 필요 없어!

그나저나 비디비치는 저 계단형 서랍 디자인, 엄청 돌려쓰는구나~




=======



스몰 키트 역시 생각보다는 부피가 좀 있는 데다가
브러쉬가 별도로 필요한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그래도 요거 하나만 왼손에 쥐고서 일필휘지로 -_-
베이스 메이크업을 대략 완성할 수 있는 점은 역시 큰 장점이야.
내가 고른 리필 제품들 색상, 펄감, 질감도 마음에 들고!

이경민 선생님, 멋쟁이~
다만 비디비치 미약한 마케팅 어쩔 거에요.
마케팅에 투자 좀 하시길 기대합니다.
그동안 이 스몰 키트 제품은 잘 사용하고 있을게요 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3.20 17:34 화장초보+_+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리뷰 잘 보고 있어요~ 감사합니다. ^^
    그런데 이 제품 궁금한게 있어서 글 적어보아요.
    백화점에 가서 '스몰키트리필 사러왔어요'하면 되는건가요? 어느 매장에서나 리필 4개 사면 케이스도 주는지...? 백화점에서 산다면 리필 개당 가격이 어느정도 하나요?

    • 배자몽 2009.03.23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재밌게 봐주신다 하니 너무 감사해요! >.<
      요 제품은 브랜드 자체에서 "리필 4개 사면 케이스 별매 안 해도 되게끔 증정"
      이라고 컨셉을 정해서 출시된 거라서 어느 매장에 가셔도 상관 없어요~
      리필 개당 가격은 지금 대략 19,000원 (백화점 판매 정가) 정도 하나봐요 ^^
      저는 면세에서 4개 키트로 묶어서 사서 약간 헷갈리지만요;

  2. 2009.03.20 22:03 부산고양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 신라면세에서도 어마어마한 가격에 팔다가 가끔씩 또 은근슬쩍 가격 내려서 좀 믿음은 안갔다는..

    원래, 작은 회사들이 마케팅이 부진하지만 유명세를 타면서 곧

    큰 기업이 흡수합병하면서 공격적 마케팅을 시작하는거 같아.

    싸이월드도 참 잘 팔았던 경우.

    얘는 사고는 싶은데 별로 안내켰던 경우긴 한데 대리만족 하여유 근데 제품 펼쳤을때 접히는 부분은 쓰기 쉬울라나?

    • 배자몽 2009.03.23 1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품 펼쳤을 때 접히는 부분, 별로 없으니 걱정 안 해도 돼 ㅋㅋ
      사진 속의 저 모습은 내가 4가지를 한꺼번에 계단식으로 펴서 그런 거고...
      1가지씩만 꺼내면 윗칸에 가려지는 부분 없이 완전히 제쳐진다우~ ㅋ
      나도 이 제품은 출시 때부터 땡기면서도 막상 구매는 안 하게 됐는데
      신라 면세 대세일에 그만 충동구매를 하고 말았네. 에헤라디야.
      하지만 이쁘니까, 유용하니까 괜찮아... (이러고 -_-)






간만에 뜬금 없는 리뷰 하나 -_-;;;

바닐라코에 대해서는 한동안 시큰둥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답니다.
물론 브랜드 출시 당시에는 (대부분의 매니아들이 그랬듯이)
열광하면서 사모으고 구경하고 그랬더랬죠.
게다가 한번 써보고는 싶지만 가격이 좀 부담스러운
베네핏 등의 브랜드 제품들을 카피한 게 많아서 ^-^;
부담 없이 이것저것 써볼 수 있는... 그런 맛이 있었잖아요.

하지만
가격이 점점 더 올라가면서,
그리고 다른 브랜드들에서도 특색 있는 제품들을 많이 내놓으면서,
바닐라코만이 가지고 있던 매력을 많이 잃어버린 것 같아요.

그래서 한동안 친하지 않게 지냈지요 -_-*

그런데 요즘 들어서 몇몇 아이들을 데려오면서 또 반짝 관심이... ㅋ
개중에서 이 제품은 강추! 까지는 아니고 그냥 좀 재미있다 정도지만
어쩐지 소개하고 싶어서 간략하고 짧은 리뷰나 한번 고고-

[바닐라코] 투 페이시스 트릭 듀오... 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러쿠롬 생겼어요.
한 제품 내에 하이라이터와 셰이딩이 한꺼번에 들어있는 컨셉이죠.
그래서 이름도
투 페이시스 트릭 듀오-☆

가격은 14,000원.
사실 그리 부담스러운 가격은 아니지만...
바닐라코, 너 정말 저가 브랜드는 아니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설.
제품은 이렇게 생겼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핑크색 뚜껑 쪽이
하이라이터
브론즈색
뚜껑 쪽이
셰이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품 설명이야요.
뭐, 별 거 없어요 -_-
하이라이터는 하이라이터 쓰는 데 써주면 되고
셰이딩은 셰이딩 쓰는 데 써주면 됩니다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품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등장한 제 손은 부디 무시;;
하여튼 이 정도의 크기와 모양이에요.
[베네핏] 포캣팰보다 약간 더 뚱뚱한 정도의 크기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손등샷입니다.
귀찮은 고로, 또 피부 트러블이 있는 고로 얼굴샷 따위 생략하는 거다 ㅋㅋ

하이라이터화이트 컬러로 무난하고
셰이딩도 부담스럽지 않고 연해서 덜컥 구매했더랬지요.
둘 다
별로 티가 나는 색들은 아니에요.
셰이딩
은 저렇게 해놓으니까 좀 티가 나지만
실제로 얼굴에 톡톡- 펴바르면 23호 파운데이션 색상 정도더군요.
셰이딩에 익숙하지 않은 저는 이런 연한 색이 정말 마음에 들어요 ^^
티가 별로 안 나면서도 은근히 얼굴에 입체감이 살아나서~

질감은 유분기 별로 없으면서도 살짝 촉촉한 정도랍니다.
약간 실키한 듯한 느낌도 있어요.
여름에 사용하기에 편할 듯!




<장점>

- 크기가 컴팩트하고, 하이라이터/셰이딩이 한꺼번에 들어있어서
휴대하고 다니면서 화장할 때 정말 편하다!

- 가격도 뭐 괜찮은 편.



<단점>

- 사용한 티는 그닥 안 난다. (장점이 될 수도 있지만 -_-)

- 가격대비로 생각하면... 용량은 상당히 적다;;
하이라이터를 얼굴 전반에 다 사용하는 경우에는 정말 금방 다 쓸 듯.
억울하면 다른 제품으로 리필이라도... ㅋㅋ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7.14 16:14 박은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케이스는 사용하기 편리하게 되어있네~

  2. 2008.09.22 21:30 소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땡기는데요? 약간 베네핏 느낌도 나고 ㅋㅋㅋㅋ

    • 배자몽 2008.09.23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고 보니 좀 그러네.
      바닐라코가 원래 베네핏을 비롯한 많은 브랜드들을 벤치마킹
      (또는 카피 ㅋ) 한 게 많잖수. 재미로 써보기 좋아~
      하지만 그냥 재미로 써보기에는 가격이 많이 오르긴 했어;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