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정인면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6.30 평양냉면에는, 답이 없다. (9)

평양냉면에는, 답이 없다.

Posted by 배자몽 먹거리탐방 : 2017. 6. 30. 21:00

 

 

 

평양냉면의 맛에 있어서

정인면옥이냐,

봉피양이냐 하는 것은

 

마치 콩국수는

여의도 진주집이냐,

서소문의 진주회관이냐

를 묻는 것과 다름이 없다.

 

뭐, 나에게는 그렇다.

 

우래옥, 을밀대, 을지면옥, 유진식당, 대동관...

서울에만 해도 내로라 하는 평양냉면 집들이

많을진대 왜 하필 저 2군데만 놓고 그러냐면,

내가 주로 가는 데가 저 2군데 밖에 없어서-_-

 

요즘에 일 관련 외에는 식사 약속을 잘 안 잡고

무슨 맛집이라고 찾아다니는 편도 못 되는지라

결국 가는 곳이 삼청동과 여의도... 로 축약된다.

 

 

 

 

 

 

상대적으로 육수 맛이 진하고 고소한 봉피양.

심심할 정도로 맑은 육수가 특징인 정인면옥.

 

뭐가 정통이네 분석할 능력은 나에게 없고...

다만, 오늘 정인면옥은 기억에 남을 것 같다.

 

첫 방문은 아니지만, 혼자서 간 건 처음이고,

이 내가 굳이 동선을 빙둘러가면서 들렀으니

오늘 저 시원하고 개운하면서 조금은 닝닝한

저 국물의 맛과 온도가 단단히 땡겼었던 모양.

 

돌아오는 길에 덥고 피곤하고 가방도 무겁고

아직 할 일이 여럿 남았음을 곱씹는 와중에도

'아, 힘내서 여기 들르길 잘 했다' 싶었으니까.

 

그러고 보니, 늘 저녁 술자리로 찾았던 곳인데

혼자서 오로지 냉면만 먹고 일어나기도 처음.

그래서였나. 유독 기억에 남는 이 청량함이란!

 

그런데 -

평소에 나에게 랜덤으로 둘 중 하나 고르라면

어쩐지 봉피양으로 기울 것 같단 생각이 든다.

 

그리고 -

사실 난 평양냉면보다도 콩국수를 좋아한다.

 

그러니까 이 글의 결론은,

평양냉면에는 정해진 답이 없으며,

콩국수는 역시 여의도 진주집이라는 것?

 

 

 

 

덥고 습한 여름,

다들 즐면하시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7.04 13:58 신고 Richar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여름도 즐면이요^^ ㅎㅎ
    시원한 평양 냉면 만큼~ 더위를 날려주는 음식이 없죠~!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 배자몽 2017.07.16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덥고 습할 뿐만 아니라 삶도 복잡한, 2017년 여름입니다. 담백하고 시원한 평양냉면 국물 같은 기분이 절로 땡기네요! ㅎㅎㅎ

  2. 2017.07.06 14:44 행신김여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함흥냉면이 좋든데..(그게 면엄청 가는거 맞죠???)

  3. 2017.07.06 19:51 김포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몽님...혹시 독일 가셨어요?

    • 배자몽 2017.07.16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 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합니다 ㅋㅋㅋ 들켰(?)네요?! ㅋㅋㅋ

    • 2017.07.17 0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 김포지 2017.07.17 0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몽님 근데 쓰고보니까 무슨 스토커 같은데 그런건 전혀 아니구요.....ㅋㅋㅋㅋㅋㅋ제가 이 블로그를 수년째 들락날락 거렸으며 + 활자중독이 심해 블로그 글이든 기사든 좋은 것은 습관적으로 정주행 역주행 반복하는데 제가 여기를 많이 좋아해서 여러번 반복했어요....그리고 자몽님에 대한 관심도 당연히 있었겠죠?ㅠㅠ 알아내려 한것은 전혀 아니옵고 이 모든것이 합쳐져 아주 자연스럽게 무의식적으로 인식된 것임을 강조드립니다...게다가 제가 티스토리 아이디도 없는 주제에 윗댓을 비밀글로 다는 바람에 제가 뭐라고 썼는지 볼수도 없게 되었네요ㅋㅋㅋㅋㅠㅠ 급작스럽게 이 블로그에 대한 덕심을 토로하면서 다년간 저의 잉여하거나 무기력한 시간을 기쁘게 보낼 수 있게 해 준 컨텐츠들을 꾸준히 무료로 제공해 주셔서 감사하단 말씀을......아울러 전합니다ㅋㅋㅋㅋㅋㅋㅋㅠㅠㅠㅠㅠ

    • 배자몽 2017.07.17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푸핫핫핫, 그럼요. 지님이야 (비록 인터넷 공간에서일지라도) 하루이틀, 아니 한 두 해 뵌 것도 아니고 ㅎㅎㅎ 사실 제 오프라인 정체성(???)을 그리 기밀화한 적도 없는걸요. 다만, 서로 친분 없는 분들에게까지 아주 공개적으로 밝힐 생각이 없었을 뿐 ㅎㅎㅎ 여튼, 이번 출장은 그리 된 연유였습니다. 허허허. key 영상 선배가 그 중요한 현장에서 어쩌다 보니 저를 풀샷으로 (대체 왜?) 잡으셔서 ㅋㅋㅋ 나름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생긴 셈이네요 :D

      그나저나 이런 비밀댓글 등의 기능에서 티스토리는 역시나 구립니다. 휴우. 기껏 네이버를 피해서 여기에 자리 잡은지도 이제 9년이 넘었는데도 이럴 때면 이따금씩 '아오 걍 남들 하듯이 네이버 갈걸 그랬나' 생각이 치고 올라오게 한다니카요..........

 «이전 1  다음»